톱뉴스

선교
2019년 11월 4- 6일, 일리노이주 샴버그 살렘교회에서 열린 2019년 평화학교 참석자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2019년 11월 4- 6일, 일리노이주 샴버그 살렘교회에서 열린 2019년 평화학교 참석자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평화는 복음의 핵심

“그리스도인에게 다른 선택권은 없다. 십자가가 하나님의 방식이라면, 원수를 사랑하는 것은 우리의 전략이자 존재 이유(mission)가 되어야 한다. 평화가 교회의 미션이기에 평화는 교회와 분리될 수 없다. 그뿐만 아니라, 평화와 복음도 떨어질 수 없다. 왜냐하면, 평화는 복음에 대한 응답의 열매 중 하나이기 때문이다. 즉, 평화는 복음이다.”라고 평화학교 강사인 허현 목사는 말했다.

주요 뉴스

교단
(사진 설명 왼편부터) 손태원 목사(오클라호마 털사한인연합감리교회 담임), 류계환 목사(한인총회 선교총무), 키이쓰 보이에트 목사(WCA 회장), 김태준 목사(살렘감리교회, WCA Council), 안성주 장로(평신도전국연합회 회장) 등이 WCA 입법총회 중 만났다. 사진 제공, 김태준 목사, WCA 임원회.

WCA 한인연회로 가는 문을 열다

지난 11월 8-9일 오클라호마주 털사에 소재한 에스베리연합감리교회에서 웨슬리안언약연협회(WCA)의 2차 입법총회가 열렸고, 한인연회를 구성할 수 있는 기초를 놓기 위한 논의가 있었다.
사회적 관심
리챠드 윌키 감독. 사진제공, 총감독회.

감독을 다시 성경으로 돌아가게 한 성소수자 딸

인기 있는 <제자성경공부>의 공동 저자인 윌키 감독은 동성애자인 자신의 딸로 인해서 동성애에 대한 성경을 관점을 살펴보게 되었다.
선교
메테오라 수도원 정상에서

사도 바울의 발자취를 따라서

연장교육의 일환으로 그리스로 떠난 선교 여행은 ‘감겼던 나의 눈이 확 띄어진 순례길’이었다.

최근 뉴스

더 보기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