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감리교회에 물어보세요

사회적 관심
조지아주 사바나에 위치한 존 웨슬리의 동상. 사진, 데니엘 엑스 오닐. 플리커.

웨슬리라면 어떻게 생각했을까? 제3부 사회정의와 비대면 예배에 관한 웨슬리의 생각

미시간 연회의 공보담당인 글렌 와그너의 글, “웨슬리라면 어떻게 생각했을까?”를 재구성한 3부작 중 마지막인 세 번째, "제3부 사회정의와 비대면 예배에 관한 웨슬리의 생각”을 소개한다.
사회적 관심
플로리다의 임모칼레 노동조합(Coalition of Immokalee Workers, CIW)의 회원과 그들의 지지자들이 테네시주 내쉬빌에 모여 기도하고 있다. 이들은 미국의 대형 식품수퍼마켓 체인인 퍼블릭스가 농장 노동자들의 권리를 보장하는 농장 가입을 거절하자 이에 항의하기 위해 모였다. 사진, 마이크 듀보스,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회는 왜 노동자의 권리를 옹호할까요?

미국에서는 9월 첫 월요일을 노동자의 날(Labor Day)로 지킨다. 본 기사는 연합감리교회가 왜 노동자의 권리를 옹호하는지 역사적 신학적 배경을 설명한다.
사회적 관심
조지아주 사바나에 위치한 존 웨슬리의 동상. 사진, 데니엘 엑스 오닐. 플리커.

웨슬리라면 어떻게 생각했을까? 제2부 교회의 분열과 갈등

미시간 연회의 공보담당인 글렌 와그너의 글, “웨슬리라면 어떻게 생각했을까?”를 재구성한 3부작 중 두 번째 "제2부 교회의 분열과 갈등”에 관한 웨슬리의 관점을 소개한다.
사회적 관심
2018년 워싱턴에서 열린 연합감리교인들이 인종차별 종식을 위한 전국적인 집회를 갖기 전에 함께 기도를 하고 있다. 사진, 캐티 길버트,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회는 부끄러운 인종차별의 역사에 대해 뭐라고 말하나? (수정본)

연합감리교인은 뿌리 깊은 인종차별의 부끄러운 과거를 반성하고, 불평등을 초래하거나 이로 인해 이익을 취하는 불의한 제도를 없애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고, 지지하며, 실천하기로 결단한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