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

이민
Fernando, 19, relates his experience fleeing gang violence in Tegucigalpa, Honduras, and trying to make his way to the United States. Photo by Carlos Reyes, UMNS-NPHLM.

강제 이주와 추방으로 고난을 당하고 있는 온두라스 연합감리교인들

“여기 있어도 죽고, 여길 떠나도 아마 죽을거야.” 그 말은 매일 그 선택을 놓고 고뇌하는 연합 감리교인들을 포함한 많은 온두라스 사람들의 생각이다.
총회
Members of MARCHA, meeting in Charlotte, N.C., pray together following a panel discussion on proposals to end The United Methodist Church’s division over homosexuality. From left are: the Rev. Ana Awilda Nolla, Bishop Cynthia Fierro Harvey, Rosie Rios and the Revs. Rosario Quiñones and Rosanna Panizo. Photo by Gustavo Vasquez, UMNS.

연합감리교의 히스패닉–라틴계 교인들이 <하나의 교회 플랜> 지지를 결의하다.

연합감리교의 히스패닉–라틴계 교인들이 개체 교회에게 동성 결혼을 허용 여부를, 각 연회에게 동성애 목회자를 안수를 결정하게 하는 <하나의 교회 플랜>을 지지하다.
이민
United Methodists in the Desert Southwest Annual Conference approve a resolution calling for end to separating immigrant families. At least 18 of the 54 U.S. conferences approved resolutions in support of welcoming immigrants. Photo by Barry Doyle.

연회들이 이민자들을 환영하는 결의를 하다.

연합 감리교인들은 교단이 동성애를 바라보는 관점은 서로 다르지만, 이민에 관한 한 한 목소리를 냈다.
교단
연합감리교인들에게 고발된 미 법무장관 제프 세손스. 알라바마 웨스트 플로리다 연회의 감리사는 고소를 기각했다. Photo courtesy of U.S. Department of Justice.

세션스 법무장관에 대한 고발이 기각되다

연합감리교회 교인들이 교회법에 따라 제기한 제프 세션스 법무부 장관에 대한 고발장이 지방 감리사에 의해서 기각되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