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

신학
버지니아주 요크타운의 한 가정이 할로윈을 기념하기 위해 집 앞마당을 유령 인형 등으로 장식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코로나19 시대의 연합감리교회가 생각하는 할로윈이란?

연합감리교회에서는 할로윈과 <만인성도의날>을 통해, 어려운 시기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거룩한 삶에 대한 이해와 다가올 부활을 향한 소망을 강조합니다.
신학
예수께서 사시던 시대에 화장은 로마인들 사이에서는 널리 행해졌지만, 육체의 부활을 믿었던 유대인들과 기독교인들 사이에서는 잘 행해지지 않았다. 사진, 메리 W, 픽사베이 제공.

연합감리교회는 장기기증과 화장을 뭐라 설명하나요?

연합감리교회의 장기기증과 화장에 대한 관점을 소개한다.
신학
내쉬빌 이슬람센터의 이맘 오사마 발룰이 라마단 기간에 수리 중인 자신들의 예배처소인 모스크를 대신해, 금요 기도회를 열 수 있도록 교회당을 제공해준 내쉬빌의 벨몬트 연합감리교회에 감사를 표하고 있다. 왼쪽은 이슬람센터 임원회장인 카멜 다욱, 오른쪽은 벨몬트 교회의 담임인 폴 퍼듀(Paul Purdue) 목사다. 사진, 마이크 두보스, 연합감리교뉴스.

아프가니스탄에서의 사역은 계속된다

1960년대 이후, 연합감리교인들은 에큐메니컬 동역자들과 함께 아프가니스탄 현지에서 아프간 사람들의 삶을 개선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펼치고 있다.
신학
영국 런던 웨슬리채플 건너편에 있는 비국교도(Dissenter) 묘지에 잠들어 있는 수잔나 웨슬리의 묘비.

우리의 출생과 죽음의 시간은 미리 정해져 있나요?

코로나19 감염병의 전 세계적 확산으로 인한 수많은 희생자와 연이은 자연재해 및 전쟁 소식은 우리를 움츠러들게 합니다. 우리의 삶과 죽음은 미리 정해져 있나요?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