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뉴스

신학
버지니아주 요크타운의 한 가정이 할로윈을 기념하기 위해 집 앞마당을 유령 인형 등으로 장식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버지니아주 요크타운의 한 가정이 할로윈을 기념하기 위해 집 앞마당을 유령 인형 등으로 장식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코로나19 시대의 연합감리교회가 생각하는 할로윈이란?

연합감리교회에서는 할로윈과 <만인성도의날>을 통해, 어려운 시기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거룩한 삶에 대한 이해와 다가올 부활을 향한 소망을 강조합니다.

주요 뉴스

개체교회
2019년 11월 27일부터 30일까지 시카고에서 열렸던 미주청년학생선교대회 2030컨퍼런스의 참가자들 모습. 사진 제공, 한명훈 목사, 2030 컨퍼런스.

20회를 맞이하는 미주청년학생선교대회 2030컨퍼런스 RE;NEW

미주 지역 젊은이들이 영적인 성장과 선교적 소명을 깨우치고, 미래의 교회를 이끌어 갈 수 있도록 훈련의 장이 되어온 미주청년학생선교대회 2030컨퍼런스가 20회를 맞이했다.
사회적 관심
연합감리교뉴스는 2021년 9월 연합감리교회와 멕시코 감리교회 지도자들과 함께 국경지대에 증가하는 여러 난민 보호소를 방문했다. 사진은 연합감리교뉴스의 사진기자인 마이크 두보스가 촬영한 것이다.

포토 에세이: 내가 나그네 되었을 때에

연합감리교뉴스는 2021년 9월 연합감리교회와 멕시코 감리교회 지도자들과 함께 국경지대에 증가하는 여러 난민 보호소를 방문했다. 워싱턴의 정책 입안자들이 해결책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동안, 교회 지도자들의 반응은 단순했다. 그들은 예수께서 명하신 대로 나그네 된 사람들을 영접하고 있다. 모든 사진은 연합감리교뉴스의 사진기자인 마이크 두보스가 촬영한 것이다.
개체교회
마운트베델 연합감리교회는 북조지아 연회 재단이사회의 소송에 반소(counterclaim)를 제기했다. 사진, 웬디 파커, 이스트콥 뉴스 제공.

마운트베델 연합감리교회, 연회 재단이사회의 소송에 반소를 제기하다

마운트베델 연합감리교회의 변호사들은 북조지아 연회 재단이사회가 교인들의 교단 탈퇴 노력을 방해하고 있다며, 재단이사회의 소송에 반소를 제기했다.

최근 뉴스

더 보기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