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뉴스

주요 뉴스

선교
9월 5일, 해안 경비대원이 HC-144대양경비 항공기에 탑승한 민간인과 대화하고 있다.  마이애미에 기지를 둔 이 헬기 수송기는 허리케인 도리언으로 피해를 당한 열 명의 주민을 마쉬 하버에서 바하마의 낫소로 이동시켰다. 사진 제공 미 국방부.

연합감리교 구호위원회(UMCOR) 바하마 구호활동 개시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는 허리케인 도리안이 강타한 그랜드바하마섬과 아바코섬의 생존자들을 돕기 위해 바하마 감리교인들과 연대하여 구호활동을 시작했다.
사회적 관심
11살의 포르티아 카수소는 짐바브웨 무레바에서 열린 연합감리교회 부흥회 기간에 새로운 손으로 작동하는 휠체어를 시험해 보고 있다. 휠체어 보내기 운동은 교단의 짐바브웨 서부연회에 의해 활성화되고 있다. 사진 제공 타우라이 엠마누엘 마포로 목사, UM News.

짐바브웨 농촌 소녀에게 문을 열어준 휠체어

11살의 포르티아 카수소에게 감동받은 니와티와 감독은 지역 목사들에게 그녀가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교단
화해사역네트워크(Reconciling Ministry Network)와 감리교인연합(Uniting Methodist) 그리고 주류연합감리교회(Mainstream UMC) 등의 연합체인 유엠씨넥스트(UMCNext)는 연합감리교회의 성소수자에 대한 안수 제한과 동성 간 결혼 제한을 없애고, 동시에 이에 동의하지 않는 개체 교회들에게는 은혜로운 탈퇴를 허락하자는 안을 제출한다.

성소수자 관련 제한을 없앤 유엠씨넥스트 플랜

유엠씨넥스트가 연합감리교회의 성소수자에 대한 안수 제한과 동성 간 결혼 제한을 없애고, 동시에 이에 동의하지 않는 개체 교회들에게는 은혜로운 탈퇴를 허락하자는 안을 제출하다.

최근 뉴스

더 보기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