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나눔터 미션위드(Mission With)가 줌으로 열린다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General Board of Global Ministries, GBGM)는 한인연합감리교회와 함께 급변하는 시대의 선교적 요청에 응답하고, 하나님의 선교를 보다 성숙하고 창조적으로 실행하기 위해, 한인 교회와 평신도들을 온라인 강의인 선교나눔터 <미션위드(Mission With)>로 초대한다.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GBGM)가 주최하는 선교 나눔 모임 <미션위드(MISSON WITH)>의 포스터. 사진, 세계선교부 제공.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GBGM)주최하는 선교 나눔 모임 <미션위드(MISSON WITH)>의 <미션위드> 포스터. 사진, 세계선교부 제공.

9월 둘째 주, 월요일인 9월 13일부터 금요일인 17일까지 수요일을 제외한 4일에 걸쳐 실시되는 <미션위드>에서 다룰 주 내용은 다음과 같다.

· 한국교회의 선교 역사와 선교적 사명

· 세계선교부의 선교 신학

· 선교와 현지 문화에 대한 이해

· 상호성과 우정을 바탕으로 한 지속가능한 선교 실천

· GBGM의 사역과 선교 프로그램들

· GBGM의 한인 선교사들과의 만남과 중보기도

세계선교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우리는 교회 안팎에서 일어나는 수많은 도전과 난제들로 어느 때보다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지금이야말로, 교회의 본질을 상기하고,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복음을 전파하는 일에 힘쓰라는 사도 바울의 말을 기억해야 할 때입니다.”라고 <미션위드>를 주최하는 이유를 밝혔다.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뉴스의 주간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이 행사를 준비하는 최재형 선교사(세계선교부 주재선교사)도 “세계선교부는 지난 200년간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과 선교를 위해 힘쓰며, 선교를 통해 교회들을 서로 연결하기 위해 애써왔다. <미션위드>는 세계선교부가 한인연합감리교회와 함께 성령의 역사하심을 깨닫고, 시대를 분별하며, 어떻게 하나님의 선교에 신실하게 참여할 것인가를 고민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이 프로그램에는 세계선교부 이사장인 정희수 감독(위스컨신 연회)과 주디 정 목사, 캔들러 신학교 주재선교사인 이성일 목사, 세계선교부 주재선교사인 최재형 목사와 한인연합감리교회의 선교연합회 회장인 백승린 목사(뉴저지 베다니 교회) 등이 강사로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몽골에서 섬기고 있는 제임스 조와 그레이스 조 선교사, 탄자니아에서 선교사로 섬기고 있는 김영선 목사 그리고 캄보디아에서 사역하는 이순영 목사 그리고 세계선교부 주재선교사인  김은하 선교사 등도 강사 또는 패널로 참석하여, 현지에서 경험한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 그리고 사역에 대해 간증하고, 기도 제목을 나눌 예정이다.

평신도들의 많은 참여를 바라며 준비한 이번 <미션위드>는 직장인들이나 아이를 가진 부모들의 시간을 배려하여, 강의 시간을 오후 8시로 정했다고 주최 측은 전했다.

<미션위드>에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이곳을 눌러 등록하거나, 아래에 있는 등록 링크를 통해 등록하면 된다. 등록비는 없지만, 등록자만 강의에 참여할 수 있으므로, 참석을 원하는 사람은 미리 등록하길 바란다.

· 날짜: 9월 13일 (월), 14일 (화), 16일 (목), 그리고 17일 (금) – 수요일에는 모임이 없다.

· 시간: 저녁 8:00 – 9:45 PM (미국 동부시간)

· 장소: 온라인 Zoom

· <미션위드> 등록 링크

· 문의: 김은하 선교사 [email protected]

전체 프로그램 시간표

   9월 13일(월) 9월 14일 (화)  9월 16일 (목)  9월 17일 (금) 
8:00-9:00PM  한국교회의 선교역사와 사명 세계선교부의 선교신학  선교와 문화이해  상호성과 우정의 선교실천 
백승린 목사
(뉴저지 베다니 연합감리교회, 선교협의회 회장)
정희수 감독
(위스콘신 연회, GBGM회장) 
이성일  선교사
(Missionary Practitioner, 캔들러 신학교
최재형 선교사
(Missionary in Residence, GBGM)
9:00-9:20 PM 정주디 목사 (Executive Director, Missionary Service, GBGM)
9:20-9:45PM 김은하 선교사
(미국)
제임스 조 & 그레이스 조 선교사 (몽골)  김영선 선교사
(탄자니아)
이순영 선교사
(캄보디아) 

<미션위드>는 작금의 어려운 형편에도 불구하고, 복음을 전파하는 일에 힘쓰기 위한 시도로, 세계선교부는 한인연합감리교회의 선교적 열정을 배우고, 한인 교회들은 세계선교부의 신학과 조직 그리고 구조를 배워, 상호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새 시대에 맞는 선교관의 재정립, 건강한 선교 방향 설정과 최신 선교 동향과 선교를 위한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email protected]로 이메일 또는 전화 630-797-6848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연합감리교뉴스를 더 읽기 원하시면, 주간 전자신문 두루알리미를 신청하세요

개체교회
북조지아 연회 조사위원회의 기각에도 불구하고 감독은 김세환 목사를 라그랜지한인교회로 파송했다. 김 목사는 이에 대해 강력 반발하고 불복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사진은 미주 최대 한인연합감리교회 중 하나인 아틀란타한인교회 전경. 사진 김응선, 연합감리교뉴스.

김세환 목사 고발 기각과 감독의 조치

북조지아 연회 조사위원회는 김세환 목사에게 제기된 3가지 고발건에 대해 합당한 근거가 없다고 결론 내리고, 감독에게 그에 따른 행정 또는 기타 조치를 내리라고 권고했다.
개체교회
음광현 목사가 2020년 7월 1일부터 섬기던 와셔(Warsaw) 연합감리교회의 모습. 사진 출처, 와셔 연합감리교회 페이스북.

38세의 음광현 목사의 갑작스런 죽음에 버지니아 연회와 한인 공동체 충격 가운데 애도를 표하다

버지니아 연회와 한인 공동체는 9월 13일 와샤 연합감리교회를 섬기던 음광현 목사(Rev. Terry Eum)의 죽음에 충격을 감추지 못하며 애도를 표하고 있다.
개체교회
중재 시도가 실패로 돌아가자 북조지아 연회는 마운트베델 교회의 자산 운영권을 연회로 이전할 것을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했다. 사진, 웬디 파커, 이스콥 뉴스.

북조지아 연회, 마운트베델 연합감리교회에 소송 제기

중재 시도가 실패한 뒤, 북조지아 연회의 재단이사회는 마운트베델 교회의 재산과 자산 운영권을 연회로 이전할 것을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