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온라인 평신도 리더를 위한 장정과 재정에 관한 훈련을 실시한다

Translate Page

그동안 한인 교회에 결여되었다고 여겨졌던 연합감리교회의 장정에 대한 이해 및 교회의 재정 관리와 운영 지침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공할 <평신도 리더 훈련>이 오는 2월 5일과 12일  토요일 오후 4시(동부 시간)에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특히 지난해 몇몇 한인 교회와 목회자는 재정과 장정에 대한 문제로 홍역을 치른 바 있기 때문에, 이번 평신도 리더 훈련은 한인 교회와 평신도는 물론 목회자들에게도 중요한 배움의 기회가 될 것이다. 

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총회(회장 이철구 목사, 이하 한교총)와 한인연합감리교회 전국평신도연합회(회장 안성주 장로)가 주관하는 이번 강의는 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다양한 역할을 감당하는 평신도 리더들을 위해 준비했다.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뉴스에서 제공하는 주간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이번 <평신도 리더 훈련>은 2월 5일과 12일 두 번에 걸쳐 시행되는데, 첫 번째 강의는 한인총회 선교총무인 류계환 목사가 “평신도 리더가 알아야 할 연합감리교회 장정”이라는 주제로, 두 번째 강의는 공인 회계사이자 시카고 제일연합감리교회의 교인인 김동윤 장로가 “연합감리교회 개체교회 재정운영 가이드라인”이라는 주제로 진행할 예정이다.

전국평신도연합회 회장 안성주 장로(LA 연합감리교회)는 한인 교회의 평신도들이 연합감리교회의 법인 장정을 모르거나 관심이 없는 경우가 많다며, “이번 강의가 한인 교회의 평신도 리더들에게 꼭 필요한 훈련과정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안 장로는 또한 “이를 통해, 전국의 한인연합감리교회가 하나로 연결되어 있음을 확인할 기회를 얻었다.”라고 <평신도 리더 훈련>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교총 회장 이철구 목사(남부플로리다 한인연합감리교회 담임) 역시 이번 강의가 각 한인 교회들의 교회법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제대로 된 재정 집행을 배울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하며, <평신도 리더 훈련>에 대해 이렇게 설명했다.

“이번 온라인 평신도 리더 훈련은 지난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청지기 세미나에 이어, 한인연합감리교회의 목회자와 평신도 리더들이 개체교회를 운영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줄 연합감리교회의 장정과 교회 재정 관리 및 운영에 관한 교육을 받을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다.”

<평신도 리더훈련>에 참여하기 원하면, 이곳을 눌러 등록하면 된다. 등록에 관한 궁금한 점이나 질문이 있으면, 한교총의 홍보와 행정을 도와 섬기는 김혜진 간사에게 이메일([email protected]) 하면 된다.

그 밖의 문의 사항은 한교총의 총무를 맡고 있는 김일영 목사에게 전화 856-424-9686 또는 이메일 ([email protected]) 하면 된다.

관련 기사 보기:

북조지아 감독 아틀란타한인교회 감사 결과와 후속 조치 발표

한인 교회 목사 파송과 감독의 파송권에 관한 목소리들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email protected]이메일 또는 전화 615-742-5109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연합감리교뉴스를 읽기 원하시면, 주간 전자신문 두루알리미를 신청하세요.

선교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는 2023년 미국에서 글로벌 미션 펠로우로 섬길 20-30대 청년들을 모집한다. 가을 지원서 접수 마감일은 2023년 2월 1일, 4월 1일이다. 사진, 세계선교부 홈페이지에서 갈무리.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 글로벌 미션 펠로우로 헌신할 20-30세 청년들을 모집한다

현재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는 2년간 미국에서 사회 정의 사역에 헌신할 20-30대 청년들을 모집하고 있다.
김응선 목사가 첫 파송을 받아 1993년 7월부터 1997년 6월까지 섬겼던 탐슨 연합감리교회의 모습. 2017년 탐슨을 방문해서 찍은 사진. 제공, 김응선 목사.

덜렁이 목사의 천방지축 타인종목회 6

김응선 목사가 타인종목회에 첫 발을 디딘 목회자들에게 보내는 갈팡질팡 천방지축 타인종목회 시리즈의 여섯 번째로 여러 사고로 교인을 불안하게 했던 모습을 고백한다.
리더쉽
애틀랜타에 소재한 흑인 감리교 지도자 양성의 산실인 갬몬신학대학원에서 2022년 9월 26일에 열린 한인목회강화협의회에 참석한 (앞줄 오른쪽부터) 장학순 목사, 정희수 감독, 제임스 스완슨 감독 그리고 다이나 라일과 갬몬신학대학원 관계자 및 다수의 임원들이 활짝 웃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한인 교회의 미래와 인종정의에 초점을 맞춘 2022년 한인목회강화협의회가 열리다

한인목회강화협의회가 지난 9월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간 애틀랜타에 소재한 갬몬신학대학원에서, “힘으로 되지 아니하며, 능력으로 되지 아니하고, 오직 나의 영으로”(스가랴 4:6)라는 주제로 열고, 한인 교회 사역 현황과 인종정의에 관해 논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