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온라인 평신도 리더를 위한 장정과 재정에 관한 훈련을 실시한다

그동안 한인 교회에 결여되었다고 여겨졌던 연합감리교회의 장정에 대한 이해 및 교회의 재정 관리와 운영 지침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공할 <평신도 리더 훈련>이 오는 2월 5일과 12일  토요일 오후 4시(동부 시간)에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특히 지난해 몇몇 한인 교회와 목회자는 재정과 장정에 대한 문제로 홍역을 치른 바 있기 때문에, 이번 평신도 리더 훈련은 한인 교회와 평신도는 물론 목회자들에게도 중요한 배움의 기회가 될 것이다. 

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총회(회장 이철구 목사, 이하 한교총)와 한인연합감리교회 전국평신도연합회(회장 안성주 장로)가 주관하는 이번 강의는 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다양한 역할을 감당하는 평신도 리더들을 위해 준비했다.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뉴스에서 제공하는 주간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이번 <평신도 리더 훈련>은 2월 5일과 12일 두 번에 걸쳐 시행되는데, 첫 번째 강의는 한인총회 선교총무인 류계환 목사가 “평신도 리더가 알아야 할 연합감리교회 장정”이라는 주제로, 두 번째 강의는 공인 회계사이자 시카고 제일연합감리교회의 교인인 김동윤 장로가 “연합감리교회 개체교회 재정운영 가이드라인”이라는 주제로 진행할 예정이다.

전국평신도연합회 회장 안성주 장로(LA 연합감리교회)는 한인 교회의 평신도들이 연합감리교회의 법인 장정을 모르거나 관심이 없는 경우가 많다며, “이번 강의가 한인 교회의 평신도 리더들에게 꼭 필요한 훈련과정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안 장로는 또한 “이를 통해, 전국의 한인연합감리교회가 하나로 연결되어 있음을 확인할 기회를 얻었다.”라고 <평신도 리더 훈련>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교총 회장 이철구 목사(남부플로리다 한인연합감리교회 담임) 역시 이번 강의가 각 한인 교회들의 교회법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제대로 된 재정 집행을 배울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하며, <평신도 리더 훈련>에 대해 이렇게 설명했다.

“이번 온라인 평신도 리더 훈련은 지난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청지기 세미나에 이어, 한인연합감리교회의 목회자와 평신도 리더들이 개체교회를 운영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줄 연합감리교회의 장정과 교회 재정 관리 및 운영에 관한 교육을 받을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다.”

<평신도 리더훈련>에 참여하기 원하면, 이곳을 눌러 등록하면 된다. 등록에 관한 궁금한 점이나 질문이 있으면, 한교총의 홍보와 행정을 도와 섬기는 김혜진 간사에게 이메일([email protected]) 하면 된다.

그 밖의 문의 사항은 한교총의 총무를 맡고 있는 김일영 목사에게 전화 856-424-9686 또는 이메일 ([email protected]) 하면 된다.

관련 기사 보기:

북조지아 감독 아틀란타한인교회 감사 결과와 후속 조치 발표

한인 교회 목사 파송과 감독의 파송권에 관한 목소리들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email protected]이메일 또는 전화 630-797-6848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연합감리교뉴스를 읽기 원하시면, 주간 전자신문 두루알리미를 신청하세요.

개체교회
한인목회강화협의회에서 제작한 <미래를 향한 거룩한 대화> 포스터 갈무리.

한인 공동체, 미래를 향한 거룩한 대화를 나누다

6월 27일과 28일 이틀간, 한인목회강화협의회가 주최한 <미래를 향한 거룩한 대화> 모임을 통해, 교회의 지도자들과 평신도들이 줌으로 모여, 교회의 현 상황과 미래에 대해 논의했다.
인권
미연방대법원 전경. 연합감리교인들은 6월 24일 연방대법원이 낙태에 관한 헌법적 권리가 존재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기존 낙태법(로 대 웨이드 판결)을 뒤집은 결정에 다양한 반응을 내놓았다. 사진 출처, 미국 국회 자료실.

연방대법원의 낙태에 대한 판결과 연합감리교인들의 반응

연합감리교인들은 6월 24일, 미연방대법원은 낙태에 대한 헌법적 권리가 없다는 결정에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연회
지난 6월 10일부터 13일까지 열린 2022년 위스컨신 연회에서 인사말을 하는 정희수 감독. 사진, 위스컨신 연회 동영상 갈무리.

우리 교회 지금 어디에 서 있는가?

이 글은 2022년 위스컨신 연회를 마치고, 아프리카 잠비아로 향하는 정희수 감독과 나눈 대화를 정리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