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총회: 한인목회강화 청원안 입법위원회 심의 통과

2016년 연합감리교회 총회에서, 5월 14일 저녁 다음 회기를 위한 한인목회강화 청원안이 입법위원회의 심의를 절대적인 지지를 받으며 통과되었다.

총회세계선교부를 통해 2016 연합감리교회 총회에 제출된 한인목회강화 청원안은 세계선교의 입법위원회(Legislative Committee of Global Ministries)로 지정되어 심의되었다. 총회 입법위원회 활동 마지막 날인 어제 5월 14일 소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저녁에 입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제출된 한인목회강화 청원안은 저녁 7시 45분에 반대 없이 전원 찬성으로 입법위원회를 통과하였다. 입법위원회에서 승인된 여러 안건들을 내일(16일)부터 열리는 총회 전체회의에서 대의원들이 심의하게 된다.

올린날: 2016년 5월 15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선교
9월 둘째 주 세계선교부가 실시하는 <미션위드> 온라인 강의에는 선교사들이 자신들이 현지에서 경험한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 그리고 사역에 관해 간증하고, 기도 제목을 나눌 예정이다. 사진 설명, (상단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김영선 목사가  글로벌 미션학교에 입학한 마가렛(왼쪽)과 아이와 친구와 함께, 이순영 목사가 쌀을 나누는 모습, 김은하 선교사가 선교자원사역자 훈련을 마치고, 이순영 목사가 세례식을 인도하는 모습; (하단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김영선 목사가 글로벌 미션학교에 입학한 마사이 부족 여학생과, 그레이스 조 선교사가 GBGM 훈련을 받던 선교사들과 함께, 김영선 목사 탄자니아의 제자들과, 그레이스 조 선교사가 몽골 감리교회 여선교회원들과 함께한 모습. 사진 제공, 김영선 목사, 이순영 목사, 김은하 선교사, 그레이스 조 선교사.

선교나눔터 미션위드(Mission With)가 줌으로 열린다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는 한인연합감리교회와 함께 급변하는 시대의 선교적 요청에 응답하고, 하나님의 선교를 보다 성숙하고 창조적으로 실행하기 위해, 한인 교회와 평신도들을 온라인 강의인 <미션위드>로 초대한다.
개체교회
통합임상목회실습센터(Center for Integrative Pastoral Practice)에서 임상목회교육(Clinical Pastoral Education) 과정을 담당하는 교수진. 그래픽 제공, 김수미 목사, 연합감리교 고등교육사역부.

통합임상목회실습센터, 한국어 CPE 과정 신설

대부분의 연합감리교회 연회가 안수 과정에 있는 목회자 후보들에게 필수 또는 적극적으로 권장하는 임상목회교육(Clinical Pastoral Education) 과정이 2021년 10월 1일부터 2022년 4월 30일까지 한국어로 진행된다.
선교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는 미국을 비롯해 전 세계 곳곳에서 선교사역자로 섬기기 원하는 사람들을 모아 연 2-3회 교육을 시행한다. 교육이 끝난 후 선교사역자가 되면, 연결된 선교지에서  ‘농업, 의료, 건축, 공예, 교육, 청소년’ 등 다양한 분야로,  2개월부터 많게는 2년 이상의 기간 동안 섬길 수 있다. 사진 제공, 린 솔츠맨. 세계선교부.

선교지에서 자신의 달란트를 나눌 수 있는 선교사역자 프로그램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는 전 세계 지역 공동체에서 선교사로 섬기기를 원하는 사람들을 모아 연 2-3회 자비량 선교사 교육을 시행한다. 올해는 9월과 12월에 두 번 대면으로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