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25일 정오, 전 세계 기독교인과 함께 주기도문을

3월 24일 오늘, 세계교회협의회(WCC) 올라프 트베이트 사무총장은 3월 25일 정오에 전 세계의 모든 기독교인과 함께 주님께서 가르쳐주신 주기도문을 하나님께 올려드리자고 요청했다.

개역개정판 주기도문, 사진, 기독교대한감리회 우이교회 홈페이지 캡쳐.개역개정판 주기도문, 사진, 기독교대한감리회 우이교회 홈페이지 캡쳐.

이는 가톨릭의 프란치스코 교황이 세계교회협의회를 포함한 모든 기독교 지도자에게 로마 시각 25일 정오 또는 각 지역 시간으로 25일 정오에 전 세계 어느 곳에 있든지, 이 기도에 참여해달라는 초대에 응한 것으로, 세계교회협의회(WCC)는 이를 더 넓혀 전 세계 회원 교회들에 이에 동참해 줄 것을 촉구한 것이다.  

바티칸의 커트 코흐 추기경은 기도를 요청하는 편지에서 “전 세계의 모든 기독교인이 하나님의 능력을 신뢰하며, 하늘로부터의 은혜를 간구하는 모든 크리스천이 이 대전염병의 종식을 기원하는 주기도문 기도 운동에 참여하기를 소망한다”라고 밝혔다.

WCC 사무총장 올라프 트베이트 목사는 많은 사람이 코로나19  대유행에 직면한 전 세계 인류를 위한 연합 기도에 참여를 요청하는 교황의 기도 초대와 다 함께 기도하게 됨을 환영했다.

연합감리교회 총감독회도 이날 성명을 발표하고 연합감리교인들에게 이 기도에 동참해달라고 호소했다. 

지난 3월 11일 세계보건기구(WHO)는 코로나19(Covid-19)의 세계적 대유행이 시작되었다고 발표했고, 미국과 유럽의 각 나라도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경계수위를 높이고 있다.

24일 한국의 누적 확진자 수는 9,000명을 돌파했고, 124명의 사망자가 나왔다. 미국은 24일 오전 8시 현재 누적 확진자 수 43,662명, 사망자 543명이다. 전 세계의 누적 확진자는 394,604명 사망자는 17,230명에 달한다.

연합감리교회 총회위원회는 23일 2020년 총회를 2021년으로 연기한다고 발표했고, 24일 일본 정부와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020년 하계 올림픽을 2021년으로 연기한다고 공식적으로 밝히는 등 전 세계가 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종교·정치·경제·문화 전반에 거쳐 큰 타격을 받고 있다.

이런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전 세계의 종교 지도자들이 기도 운동에 참여해달라고 호소한 것이다.

트베이트 목사는 “각자의 직장과 가정에 흩어져 있는 우리 모두가 주님이 우리에게 가르쳐주신 기도를 한 목소리로 연합하여 하나님께 올려드릴 기회입니다. 이 도전의 시기에 우리를 하나 되게 하는 기도 운동은 우리가 한 가족임을 상기시켜줄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기사출처: Global Lord’s Prayer “united for humanity”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615-742-5470 또는 [email protected]로 하시기 바랍니다.

사회적 관심
휴전선에 한반도 평화를 위한 순례자들이 기도문을 걸어놓은 모습. 사진 그레고리 드 폼벨레, WCC.

한국전쟁 70주년에 드리는 평화를 간구하는 기도

한반도 평화통일은 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이 아닌 것을 알게 하시려고 70년 세월을 채우신다면 이제는 하나님의 뜻 이루시옵소서. 평화를 이루시고 하나님 나라와 그의 의를 이루시옵소서.
선교
화재로 전소된 감리교웨슬리하우스 신림동 건물 1층 모습.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선교사들의 휴식처 서울 신림동 감리교웨슬리하우스 화재

코로나19와 여러 가지 이유로 한국을 방문하는 해외 목회자와 선교사 가족을 섬기는 감리교웨슬리하우스에 불이 났다. 선교사와 그들의 가족들을 다시 섬길 수 있기를 기도한다.
재난 구호
미시시피주 오션스프링스와 루이지애나주를 초토화시킨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지나간 지 4주만인 2005년 9월 24일, 허리케인 리타가 텍사스 동부에 상륙하여  엄청난 피해를 힙혔다. 사진, 마이크 두보스,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인들은 재난과 고통을 어떻게 이해하나요?

재난이 닥쳤을 때, 믿음에 의지하여 답을 얻으려 하지만 답을 찾기란 그리 쉽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