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단의 역량을 보여준 연합감리교회 GivingTuesday

이 기사는 총회세계선교부의 기사를 편집한 내용입니다.

연합감리교인들은 지난 연합감리교회 GivingTuesday 를 통해 다시 한번 놀라운 헌신을 보여주었다. 2014년 12월 2일  전세계의 선교와 사역을 돕기 위한 특별지정선교헌금(The Advance)을 통해 250만달러 이상이 헌금 온라인으로 드려졌다.

교단의 총회세계선교부는 적극적이고 힘있는 모금을 할 수 있도록 처음 백만 달러를 매칭펀드 하였다.

770개 이상의 프로젝트와 여러 선교사들은 연합감리교회 GivingTuesday를 통해 8700여개의 선물을 더 받았다. 이는 세계 25개국의 후원자들로부터 받은 것이다. 특별지정선교헌금(The Advance)은 연합감리교회의  지정헌금이다.

연합감리교회 특별지정선교헌금(The Advance)를 통한 프로젝트와 선교사역은 연합감리교회 GivingTuesday의 후원을 이끌어 내는데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

추수감사절이후 이어지는 전통적인 쇼핑의 날들인 블랙금요일, 지역 비즈니스 토요일, 사이버먼데이등의 대안으로 세계적인 후원운동으로 승화 된 GivingTuesday에 특별지정선교헌금(The Advance)을 바탕으로 연합감리교회 GivingTuesday를 시작한 지 올해로 두 번째가 되었다. 온라인 소식지 Mashable에 따르면 GivingTuesday 에 비영리 단체가 받은 온라인 후원이 작년과 비교해15퍼센트가 증가하였고, 총 후원은 50퍼센트의 증가를 보였다고 전했다.

총회고등교육사역부와 총회제자훈련부, 총회인종관계위원회 그리고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등의 교단 기관들은 연합감리교회 GivingTuesday 통한 특별지정선교헌금(The Advance)을 위한 모금 홍보에 협력하였다.

후원되는 프로젝트들에 관한 내용과 총회세계선교부의 매칭펀드 내역은 12월 15일에 www.umcmission.org 에서 볼 수 있다. http://www.umcmission.org/learn-about-us/news-and-stories/2014/december/1203umcgivingtuesday#sthash.1QJ2rgsx.dpuf

-자세한 참고: http://www.umcmission.org/learn-about-us/news-and-stories/2014/december/1203umcgivingtuesday#sthash.1QJ2rgsx.dpuf

 

교단
2021년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셋째 날 집회는 ‘하나님께 맡김’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사역에 관한 많은 논의가 이루어졌다. 사진은 총회 개회와 폐회에 사용된 화면 갈무리.

2021년 한인총회 뜨거운 토론과 함께 마무리 되다

2021년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셋째 날 집회는 ‘하나님께 맡김’이라는 주제로, 사역과 연대기관 보고 및 정기총회의 시간으로 채워졌다.
선교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의 글로벌 미션 펠로우(GMF) 페이지 갈무리.

연합감리교 단기선교사 “글로벌 미션 펠로우” 신청 마감 2주 앞으로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는 미국 내에서 2년간 단기선교사로 섬길 20-30세 청년들을 모집하고 있다. 신청서 마감일은 2021년 2월 24일이다.
개체교회
2021년 부활절과 사순절 기간에 사용할 음악 동영상을 만들기 위해 이주희 목사, 김은실 집사, 송보경 교우 등 3인이 바이올린을, 강정무 집사는 클라리넷을, 류다은 교우가 피아노를, 베벌리 라스번(Beverly Rathbun)이 오르간을 연주하는 등 총 6명의 음악인이 참여했다. 사진 제공, 고요한 목사.

사순절과 부활절 음악 동영상 무료로 배포되다

뉴잉글랜드 연회의 고요한 목사와 이주희 목사 부부는 부활절과 사순절 기간에 예배에 사용할 수 있도록 찬송가와 특별찬송 동영상을 제작하고, 음원이 필요한 교회를 위해 무료로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