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체 교회의 교단 탈퇴를 다룰 각 연회의 2023년 특별 회기 스케줄

Translate Page

미국 내 상당수의 연회가 2023년에 개체 교회의 교단 탈퇴를 가루기 위한 특별 연회를 계획하고 있으며, 이들 중 대부분은 온라인으로 열릴 예정이다.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뉴스에서 제공하는 주간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장정 ¶ 2553은 “탈퇴하는 개체 교회는 부동산과 개인 소유물 그리고 유형물과 무형물을 그대로 소유할 권한이 있다. 단, 모든 재산은 탈퇴 전에 이전해야 하며, 소유증서(title) 이전 등기 또는 기타 법적 비용은 탈퇴하는 교회가 부담한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즉, 개체 교회가 재정 및 절차적 요구 사항을 충족하는 경우, 교회의 재산을 가지고 연합감리교회를 떠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다. 다만, 이를 위해서는 교회총회에 출석한 등록된 세례 교인의 3분의 2 이상의 찬성과 해당 교회의 교단 탈퇴에 대한 연회의 동의와 승인이 포함되어야 하며, 이 조항은 2023년 말에 만료된다.

알파벳 순으로 정리된 각 연회의 특별 회기 개최 일정은 다음과 같다.

다른 연회의 특별 회기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리스트는 추가될 예정이다.

참고로 장정 ¶2553의 내용 전체를 소개한다.

장정 ¶2553. 인간의 성적 성향에 관한 문제로 인한 개체 교회의 탈퇴

1. 배경: 현재 연합감리교회 내 인간의 성적 성향에 관한 문제를 둘러싼 깊은 갈등으로 인해, 개체 교회는 2019년 총회에서 결의되고 채택된 ‘동성애 관계에 있거나 스스로 동성애를 실천한다’라고 밝힌 사람들의 안수를 금지하고, 결혼과 관련한 <장정>의 요건과 규정의 변경 또는 이 문제와 연관하여, 자신의 연회가 어떤 행동을 취하기로 결정하거나 하지 않는 것에 대한 양심을 이유로, 이 조항의 규정에 따라, 본 교단에서 탈퇴할 수 있는 제한된 권한을 가진다.

2. 제한 기간: 이 조항에 근거하여, 개체 교회가 연합감리교회에서 탈퇴하기를 결정하면, 교단을 나가는 과정을 위한 시간을 충분히 갖되, 2023년 12월 31일까지는 교단 탈퇴와 관련한 절차는 모두 마쳐야 한다. 장정 ¶2553의 시효는 2023년 12월 31일에 끝나며, 이날 이후로는 이 규정을 사용할 수 없다.

3. 의결 절차: 장정 ¶248에 따라, 지방감리사가 교회총회(Church Conference)를 진행하기로 소집 통보를 낸 지 120일 이내에 총회를 열어야 한다. 더불어 장정 ¶246.8에 근거하여, 이 목적을 위해 소집된 교회총회에 관한 통보는 시간과 장소가 개최 교회 내 등록된 세례 교인[교적부에 등록된 정교인]들 모두에게 가능하면 전신 매체를 포함한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널리 알려지도록 특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연합감리교회에서 탈퇴하기로 결의하기 위해서는 교회 총회에 참석한 등록된 세례 교인의 3분의 2 이상의 과반수 찬성으로 승인되어야 한다.

4. 연합감리교회에서 탈퇴하기로 결정한 이후의 절차: 교회총회가 연합감리교회에서 탈퇴하기로 결정하면, 탈퇴에 관한 약정서와 조건은 해당 연회에 소속된 감리사회에서 조언을 받은 재단이사회, 연회 회계, 연회 은퇴연금 책임자, 연대사역협의회 총무 그리고 연회 법률고문 등이 작성한다. 탈퇴 발효일을 포함한 약정서와 조건은 연회와 개체 교회 교인들을 대신해 재단이사들 사이에 맺은 구속력 있는 탈퇴 합의서로 보관되어야 하며, 그 약정서는 다음과 같은 조항에

부합해야 한다.

a) 탈퇴 합의서의 표준 양식‒ 총회재무행정위원회는 장정 ¶807.9에 규정된 바와 같이 연합감리교회를 보호하기 위해, 본 조항에 근거하여, “탈퇴 합의서”(Disaffiliation Agreement)를 위한 양식을 개발한다. 합의서에는 비록 재산을 양도할지라도, 장정 ¶2501과 기타 연합감리교회 <장정>에 명시되어 있는 조항들의 유효성과 적용성을 인정하는 조항이 들어 있어야 한다. 각 연회는 이 조항의 표준 양식과 일치하지 않는 양식을 추가로 개발할 수 있다.

b) 선교분담금(Apportionments): 개체 교회는 탈퇴하기 이전 12개월 내 미납된 모든 분담금과 함께 12개월 치의 추가 분담금을 지불해야 한다.

c). 재산(Property): 탈퇴하는 개체 교회는 부동산과 개인 소유물 그리고 유형물과 무형물을 그대로 소유할 권한이 있다. 단, 모든 재산은 탈퇴 전에 이전해야 하며, 소유증서(title) 이전 등기 또는 기타 법적 비용은 탈퇴하는 교회가 부담한다.

d) 연금 부채(Pension Liabilities): 개체 교회는 해당 연회에 할당된 연금 부채 지불 의무의 총액을 연회가 각 교회에 할당한 의무금과 동일한 금액으로 지불해야 한다. 총회연금의료혜택부는 연회가 지불해야 할 총 지불 의무 비용을 일반 연금 회사들이 연금 시장에서 계산하는 방법과 유사한 방법으로 산출해야 한다. 여기에서 개체 교회가 분담해야 할 금액이 결정된다.

e) 기타 지불 의무금: 개체 교회는 기타 모든 빚(debts)과 대출금(loans) 및 부채(liability)를 갚거나 탈퇴하기 전에 모두 새로운 기관(entity)으로 옮겨야 한다.

f) 지불 시기: 탈퇴 날짜 이전에 모든 빚을 다 지불해야 한다.

g) 총회연급의료혜택부가 주관하는 연금 플랜에 계속 남아 있기를 원하는 탈퇴 교회들: 연합감리교회는 장정 ¶2553에 의거하여, 탈퇴하는 개체 교회가 따로 결의하지 않는 한, 연합감리교회와 공통적인 종교적 유대 관계로 묶여 있으며, 웨슬리 신학과 전통 그리고  감리교 뿌리를 계속해서 공유하고 있다고 믿는다. 따라서 장정 ¶2553에 따라, 탈퇴하는 개체 교회도 장정 ¶1504.2에 의해, 총회연금의료혜택부가 주관하는 고용인 은퇴연금 플랜에 계속 가입할 수 있다. 단, 해당 플랜의 계약 조건에 따라야 한다.

h) 일단 탈퇴하는 개체 교회가 합의에 의한 모든 기금을 해당 연회에 지불하고, 탈퇴로 인해 생긴 기타 연합감리교회에 대한 미지불 채무 의무나 청구권이 없는 경우, 해당 연회는 장정 ¶ 2501 및 연합감리교회 <장정>에 흔히 “신탁 조항”(trust clause)이라고 알려진 조항들과 합의서에 근거하여, 모든 청구권을 해제한다.

참고할 문서

¶2553 탈퇴 조항 한글 번역본

¶2553 Disaffiliation

관련 기사 보기

연합감리교인들이 알아야 할 교단 탈퇴에 관한 모든 것

사법위원회, 교단 탈퇴 과정에 대해 판결하다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email protected]로 이메일 또는 전화 615-742-5109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연합감리교뉴스를 더 읽기 원하시면, 주간 전자신문 두루알리미를 신청하세요.

교단
총감독회 회장인 토마스 J. 비커튼 감독이 시카고에서 열린 2023년 감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왼쪽은 차기 회장에 지명된 동오하이오 연회의 트레이시 스미스 말론 감독이다. 총감독회는 2019년 이후 처음으로 4월 29일부터 5월 5일까지 대면회의를 갖고, 교단의 미래에 영향을 미칠 다양한 문제를 다루었다. 사진 제공, 루이지애나 연회 토드 로쓰나겔 목사.

총감독회 2026년 특별 총회 소집을 요청하다

총감독회는 교단을 탈퇴하는 교회의 수가 증가하자, 2024년과 2028년 사이에 교단의 최고 입법기관인 총회를 한 번 더 열자고 제안했다. 이는 사법위원회가 최근 내린 결정을 지지하는 것이지만, 재무행정위원회는 그 결정을 재고해 줄 것을 요청하고 있다.
개체교회
2022년 11월 23일 동북부 지역총회에서 감독들이 사회를 보고 있다. 사진의 가운데가 대뉴저지 연회의 존 숄 감독이다. 이 자리에서 동북부 지역총회는 한인선교구의 보고를 받고, 그 사역을 치하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동북부 지역감독회와 대뉴저지 연회, 한인선교구 재출범을 축하하다

동북부 지역총회 지역감독회와 대뉴저지 연회가 미 동북부 지역 한인 교회의 개척과 선교와 부흥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할 동북부 한인선교구의 출범을 축하했다.
개체교회
2023년 4월 24일 한교총 모임에서 한인 연회 연구위원회가 보고를 하고 있다. 한교총은 2024년 1월 한인 연회를 구성하고, 7월 또는 8월에 한인 연회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왼쪽부터) 양훈 장로, 류계환 목사, 고한승 목사, 김응용 목사, 소정일 목사, 최정관 장로.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한인교회총회, GMC 한인 연회를 준비하기로 (증보판)

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총회 연차 총회에서 글로벌감리교회 한인 연회를 구성하기 위한 준비위원회를 발족시켰고, 현 임원진 전원은 총사퇴하고,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전직 총회장들을 비대위원으로 추대했다.

 

United Methodist Communications is an agency of The United Methodist Church

©2023 United Methodist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