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감리교회와 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를 위해 협력하기로

Translate Page

연합감리교회(UMC) 세계선교부와 기독교대한감리회(KMC) 선교국은 지난 8월 15일부터 17일까지 총 사흘간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세계선교부 본부에서 선교 협력 방안 모색을 위한 회담을 개최했다.

2001년 이래 양 교단의 총감독회 회장과 선교 담당 부서가 함께 공식적으로 모인 회담은 이번이 처음이며, 양 교단의 선교부 대표단과 세계선교부 위원회 및 직원과 선교 전문가 등 내빈들도 이 자리에 참석하여, 두 교단이 공유하는 역사와 마주하는 현실을 기반으로 세계 선교를 위한 두 교단의 상호 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했다.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뉴스에서 제공하는 주간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연합감리교회 총감독회 회장이자 연합감리교 구호위원회(UMCOR) 회장인 토머스 비커튼 감독은 개회 만찬에서, 모든 대표가 선교에 관한 깊은 열정을 가지고 이 회담에 참석했다는 점을 강조하며, 이를 통해 두 교단이 공유하는 복음을 실천할 기회가 제공되기를 바란다는 소망을 드러냈다.  

“제가 기도하는 것은 세상을 변화시키는 우리의 사명을 이룸과 동시에 우리 스스로가 성령의 감동과 예수 그리스도께서 성령 안에 하나 되라 하신 말씀을 따르는 본이 되는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기독교대한감리회 이철 감독 회장은 기독교대한감리회와 연합감리교회의 문화와 사고방식이 비록 다를지라도, 하나님의 부르심 안에 두 교단이 조화와 연합을 이룰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며, 협력에 대한 소망을 나타냈다.

세계선교부 이사장 정희수 감독은 연합감리교회와 기독교대한감리회가 교회와 지역사회를 섬기며, 공동의 사명인 세상을 변화시키는 일을 완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오늘 우리는 평화와 기쁨을 세상 곳곳에 알리기 위해 열정과 지혜를 함께 나눌 것입니다.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의 풍성한 평화 안에 기뻐합니다. 여러분의 관용을 모든 사람이 알게 하십시오.”

이틀간 진행된 이번 회담에는 기독교대한감리회와 연합감리교회 세계선교부간 선교 협력에 대한 역사적 개요 및 아시아와 아프리카 지역 선교를 위한 여러 노력이 담긴 보고를 포함한 다양한 발표가 포함되었다.  

회담은 또한 전염병의 전 지구적 유행으로 잠시 중단되었던,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이라는 오랜 과제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이 일은 현재도 계속되는 이산가족들의 고통과 이 지역의 군사적 긴장 고조로 인해 여전히 많은 한국인의 마음속에 가장 중요한 문제로 남아있다.

세계선교부 및 연합감리교 구호위원회 총재인 롤랜드 퍼난데즈는 선교 협력을 위한 세계선교부의 오랜 실천을 하며, “우리는 역사적으로, 또 오늘날에도,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 삼기, 교회 성장, 신앙의 가정 건설, 고통 경감, 정의, 자유, 평화 추구를 포함한 우리의 선교적 사명, 즉 전도를 하기 위해 협력관계를 형성합니다. 이 모든 것을 아우르는 가장 중요한 목표는 하나님의 선교(Missio Dei)에 신실하고 기쁘게 참여하는 것입니다.”라고 선교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위원회 위원장을 맡은 김정석 감독은 종교와 신앙에 대한 젊은이들의 관심이 감소하고, 극단적인 분열로 인한 갈등이 증가하는 등 오늘날 세계 교회가 당면한 공통의 과제들을 지적했다. 그는 또 연합감리교회가 한국에 미친 오랜 영향력을 인정하며, 기독교대한감리회와 연합감리교회 세계선교부가 협력의 역사를 토대로 선교를 위한 서로의 형제자매의 역할을 감당해 달라고 당부했다.

사흘간의 회담 동안, 양 대표단은 하나님의 사랑 안에 사려 깊은 대화와 기도를 이어가며 상호 존중을 재확인했다. 더불어 회담을 종료하기 전 양 교단의 지도자들이 지속적인 대화 가운데 협력 가능한 사업의 구체적 목록을 작성하기 위해 힘을 모으기로 합의하면서, 양 교단의 미래에 대한 기대감은 증폭되었다.

앞줄(왼쪽부터): 김정석 감독(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국위원회 위원장); 롤랜드 퍼난데즈(세계선교부/UMCOR 총무);토머스 비커튼 감독(연합감리교 총감독회 회장 및 UMCOR 이사장); 이철 감독(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정희수 감독(세계선교부 이사장); 샐리 딕 감독(연합감리교회 총감독회 에큐메니컬 교회연합사역); 가운뎃줄(왼쪽부터): 권순정 목사(참관인, 광림교회 선교지원센터); 수잔 남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세계선교지원);쥬디 정 목사(세계선교부 선교사 지원 부총무,); 이용윤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행정기획실장); 오일영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국 총무); 황병배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위원회 자문) 뒷줄(왼쪽부터): 김홍덕 목사(세계선교부 아시아-태평양 지역 사무실장); 서정일 목사(참관인, 광림교회 선교지원센터); 신범식(자문인, 서울대학교); 폴 공 목사(세계선교부 아시아-태평양 지역 사무실 대표). 사진 제공, 신디 브라운.앞줄(왼쪽부터): 김정석 감독(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국위원회 위원장); 롤랜드 퍼난데즈(세계선교부/UMCOR 총무);토머스 비커튼 감독(연합감리교 총감독회 회장 UMCOR 이사장); 이철 감독(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정희수 감독(세계선교부 이사장); 샐리 감독(연합감리교회 총감독회 에큐메니컬 교회연합사역); 가운뎃줄(왼쪽부터): 권순정 목사(참관인, 광림교회 선교지원센터); 수잔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세계선교지원);쥬디 목사(세계선교부 선교사 지원 부총무,); 이용윤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행정기획실장); 오일영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국 총무); 황병배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위원회 자문) 뒷줄(왼쪽부터): 김홍덕 목사(세계선교부 아시아-태평양 지역 사무실장); 서정일 목사(참관인, 광림교회 선교지원센터); 신범식(자문인, 서울대학교); 목사(세계선교부 아시아-태평양 지역 사무실 대표). 사진 제공, 신디 브라운.

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국은 국내 선교와 사회 선교 및 해외 선교 분야의 선교 정책을 수립하고 시행하는 기관으로, 교회를 개척하고 성장시키며, 평화와 한반도의 통일을 위해 힘쓰고, 인도주의적인 방법으로 북한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해외 선교사를 위한 정책을 만들고, 훈련시키며, 다른 교회와 교단과의 선교적 관계를 돈독히 하는 등 다양한 사역을 하고 있다.

연합감리교 구호위원회를 포함한 세계선교부는 연합감리교회의 세계 선교와 구호 개발 활동을 담당하는 기관으로, 전 세계의 협력 단체 및 교회와 일하며, 하나님의 선교를 위해 사람을 준비시키고, 지역을 변화시키는 사역을 하고 있다. 세계선교부는 선교사 파송과 전도, 교회 살리기, 전 지구적 보건 사업, 인도주의적 구호 및 복구 사업을 통해, 선교의 사명을 위한 교회의 역량을 집중시키고 있다. 

기사 출처

이 기사는 세계선교부와 구호위원회의 공보 담당관인 수잔 클라크가 작성했다.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email protected] 이메일 또는 전화 630-797-6848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연합감리교뉴스를 읽기 원하시면, 주간 전자신문 두루알리미를 신청하세요.   

교단
연합감리교회를 떠나는 문제로 고민하는 몇몇 교회들과 교단의 미래에 대해 궁금해하는 현 상황에 맞춰, 연합감리교 공보부는 <연합감리교회에 관해 물어보세요(Ask The UMC)>를 통해 교단 탈퇴와 관련된 오해나 잘못된 정보를 정리하는 데 도움이 될 질의응답 시리즈를 게재한다. 사진 제공: 로렌스 글래스,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회는 정말로 ㅁㅁㅁ 하나요? (3부)

연합감리교회에 관해 물어보세요(Ask The UMC)는 연합감리교회의 미래와 교단 탈퇴에 관한 질문 중 오해나 가짜뉴스에 대해 정확한 답변을 제공하기 위해, 특집 연재를 마련했습니다. 오늘은 그 시리즈의 세 번째로, 교단 탈퇴를 위한 장정의 조항과 낙태 그리고 선교분담금에 대해 다룹니다.
사회적 관심
연합감리교회 사회생활원칙은 산모와 태아의 생명과 존엄성을 존중한다. 사진, 케이틀린 베리, 연합감리교뉴스.

모든 사람의 생명은 소중합니다 2: 낙태와 입양

연합감리교회는 전 세계 다양한 지역의 임산부와 영유아를 포함한 모든 이가 예수께서 약속하신 풍성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돕고 있습니다.
교단
연합감리교회를 떠나는 문제로 고민하는 몇몇 교회들과 교단의 미래에 대해 궁금해하는 현 상황에 맞춰, 연합감리교 공보부는 <연합감리교회에 관해 물어보세요(Ask The UMC)>를 통해 교단 탈퇴와 관련된 오해나 잘못된 정보를 정리하는 데 도움이 될 질의응답 시리즈를 게재한다. 사진 제공: 로렌스 글래스,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회는 정말로 ㅁㅁㅁ 하나요? (2부)

연합감리교회에 관해 물어보세요(Ask The UMC)는 연합감리교회의 미래와 교단 탈퇴에 관한 질문 중 오해나 가짜뉴스에 대해 정확한 답변을 제공하기 위해, 특집 연재를 마련했다. 오늘은 그 시리즈의 두 번째로, 인간의 성과 관련된 문제를 다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