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이민 역사와 2세 신앙 교육

두루알리미 광고 박스 이미지 연합감리교뉴스의 주간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받아보시려면, 지금 신청하세요.

오는 6월 26일 토요일, 연합감리교회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NNKUMW)는 <한인 이민 역사와  2세 신앙 교육>을 주제로 제3회 학당을 개최한다.

1903년 시작된 한인의 미국 이민 역사 속에서 한인 교회는 이민자들의 삶과 교육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특히 여성 교인들이 중심을 이뤄 행동하는 믿음과 소망 그리고 사랑을 마음에 품고, 시대와 환경의 장벽을 넘어선 선교의 역사를 써왔던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는 안타깝게도 2019년 코로나 감염병 유행의 영향으로 한동안 자체 내 프로그램과 사역을 중단할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끊임없이 ‘여성과 어린이 그리고 청소년을 위한 선교사역’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던 한인여선교회는 2020년 11월 “숨과 쉼으로 평화의 세계를 만들자”라는 주제 아래 환경 및 인종차별에 관한 세미나를 열 수 있게 되었고, 기독교인의 양심과 책임감을 느끼며 고민 끝에 찾아낸 실천 방안들과 소그룹 모임을 통해 선정된 새로운 선교 방향과 방법들을 2021년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의 선교사역에 반영하기로 결정했다.

제3회 한인여선교회 학당 포스터. 사진 제공, 한인여선교회전국연합회.제3회 한인여선교회 학당 포스터. 사진 제공, 한인여선교회전국연합회. 
강의를 맡은 클레어몬트 신학대학원의 김남중 교수. 사진 제공, 김남중 교수.강의를 맡은 클레어몬트 신학대학원의 김남중 교수. 사진 제공, 김남중 교수.

학당은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가 코로나로 지친 여선교회 회원들에게 사회와 경제, 문화와 역사 등 다양한 주제를 두루 교육하여, ‘보다 나은 미래’와 ‘새로운 길’ 그리고 뉴노멀의 시대에 맞는 선교적 사명을 감당하며, 선교 방안들을 찾아 나갈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개발한 선교 훈련 사역 프로그램 중 하나이다.

이번 학당은 지난  2월26일 줌으로 열린 제1회 학당 <미국 청교도와 미국 원주민의 역사>와 4월 24일 열린 제2회 학당 <빈민 선교, 슬럼가에 꽃을 피우다>에 이어 세 번째로 열리는 화상 훈련 프로그램으로, 한인 이민 역사와 한인 교회가 당면한 2세 신앙 교육에 대해서 진지하게 평가하고 대안을 찾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강사는 클레어몬트 신학대학원의 김남중 교수이다.

여선교회의 제3회 학당 시간은 6월 26일(토) 동부시간 오후 7-9시, 중부시간 오후 6-8시 그리고 서부시간 오후 4-6시이며, 등록은 여기를 클릭해서 작성하면 된다.

등록비($20)는 Zelle (Bank account: [email protected]) 또는 체크를 통해 결재할 수 있다.

체크를 보낼 경우 주소는 아래와 같다.

Payable to: NNKUMW

Eunsoon Song

2 Henlopen CT.

Newark, DE 19711

기타 문의는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NNKUMW) 김명래 총무에게 [email protected] 또는 [email protected]으로 하면 된다.

 

관련 기사 보기

숨과 쉼이 있는 평화를 향한 거룩한 소명

빈민 선교, 슬럼가에 꽃을 피우다

코로나 시대의 여선교회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email protected]로 이메일을 보내거나 (630)797-6848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연합감리교뉴스를 더 읽기 원하시면, 주간 e-뉴스레터인 두루알리미를 신청하세요.

선교
9월 둘째 주 세계선교부가 실시하는 <미션위드> 온라인 강의에는 선교사들이 자신들이 현지에서 경험한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 그리고 사역에 관해 간증하고, 기도 제목을 나눌 예정이다. 사진 설명, (상단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김영선 목사가  글로벌 미션학교에 입학한 마가렛(왼쪽)과 아이와 친구와 함께, 이순영 목사가 쌀을 나누는 모습, 김은하 선교사가 선교자원사역자 훈련을 마치고, 이순영 목사가 세례식을 인도하는 모습; (하단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김영선 목사가 글로벌 미션학교에 입학한 마사이 부족 여학생과, 그레이스 조 선교사가 GBGM 훈련을 받던 선교사들과 함께, 김영선 목사 탄자니아의 제자들과, 그레이스 조 선교사가 몽골 감리교회 여선교회원들과 함께한 모습. 사진 제공, 김영선 목사, 이순영 목사, 김은하 선교사, 그레이스 조 선교사.

선교나눔터 미션위드(Mission With)가 줌으로 열린다

연합감리교 세계선교부는 한인연합감리교회와 함께 급변하는 시대의 선교적 요청에 응답하고, 하나님의 선교를 보다 성숙하고 창조적으로 실행하기 위해, 한인 교회와 평신도들을 온라인 강의인 <미션위드>로 초대한다.
개체교회
통합임상목회실습센터(Center for Integrative Pastoral Practice)에서 임상목회교육(Clinical Pastoral Education) 과정을 담당하는 교수진. 그래픽 제공, 김수미 목사, 연합감리교 고등교육사역부.

통합임상목회실습센터, 한국어 CPE 과정 신설

대부분의 연합감리교회 연회가 안수 과정에 있는 목회자 후보들에게 필수 또는 적극적으로 권장하는 임상목회교육(Clinical Pastoral Education) 과정이 2021년 10월 1일부터 2022년 4월 30일까지 한국어로 진행된다.
전도
조오지오글 선교사가 구입했던 초창기 인천산업선교회 건물. 가운데가 조화순, 조승혁 목사. 좌우로 당시 실무자였던 최영희(현 청소년위원회위원장) 전용환(현 감리교 목사) 유흥식 유재민 등도 보인다. 사진 출처, 뉴스프리존.

한국 도시 선교의 모태였던 인천도시산업선교회 철거 위기

한국 도시산업 선교의 발상지이자 중심지였던 인천기독교도시산업선교회가 철거될 위기에 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