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의 테러리스트 공격에 관한 총감독회 회장의 성명서

총감독회 회장이 지난 13일 발생한 파리의 테러리스트 공격에 관한 성명서를 발표했다.

요한복음 11:35 “예수께서 눈물을 흘리시더라”

이번 주 우리는 파리의 사람들을 위해 눈물을 흘립니다. 우리는 무자비한 폭력에 눈물을 흘립니다. 우리는 삶이 짧게 끝나버린 아무 잘못이 없는 사람들을 위해 눈물을 흘립니다. 우리는 애통해 하며, 두려워 떨고 아파하는 사람들을 위해 눈물을 흘립니다. 우리는 파리와 전 세계에서 가슴 아파하는 사람들을 위해 눈물을 흘립니다. 세계의 여러 지도자들이 언급했듯이 이번 공격은 전 인류에 대한 공격입니다.

우리는 눈물을 흘리며 또한 하나님께서 우리와 함께하심을 믿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희망으로 힘을 주시고 우리의 눈물을 닦아 주실 것입니다. 악의 세력이 다시 한 번 우리를 지배하기 위해 시도하였습니다. 하지만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인 우리는 어둠이 결코 우리의 빛을 이길 수 없다는 것을 증거해야 할 것입니다.

파리와 프랑스 국민을 위해 함께 기도합시다. 지난 2001년 9월 11일의 사건으로 미국이 애통해 했던 것처럼 이번 공격으로 그들이 애통해 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또한 뉴스에는 나오지 않지만, 폭력의 위협으로 떨고 있는 세계의 여러 나라를 위해 기도합시다. 성령님께서 폭력의 악순환을 끊는 길로 우리를 인도해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Warner H. Brown, Jr. 감독
총감독회 회장

영어 원문 기사

올린날: 2015년 11월 17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개체교회
영화 더 레슬러(The Wrestler)의 스틸컷 갈무리. 1980년대를 주름잡던 스타 레슬러 역에 미키 루크가 분했다. 사진 제공, 씨네 21.

영화 레슬러(The Wrestler)와 야곱의 춤

영화 레슬러(The Wrestler)와 성서에 나오는 야곱의 삶에 나타난 위기를 주제로 다룬 김선중 목사의 글이다.
신학
영국 런던 웨슬리채플 건너편에 있는 비국교도(Dissenter) 묘지에 잠들어 있는 수잔나 웨슬리의 묘비.

우리의 출생과 죽음의 시간은 미리 정해져 있나요?

코로나19 감염병의 전 세계적 확산으로 인한 수많은 희생자와 연이은 자연재해 및 전쟁 소식은 우리를 움츠러들게 합니다. 우리의 삶과 죽음은 미리 정해져 있나요?
신학
사진, 스키즈(Skeeze), 출처, 픽사베이; 그래픽, 로렌스 글래스 &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인의 목표는 단지 천국에 가는 것일까요?

그리스도를 따르는 우리의 신앙 목표는 우리를 위한 하나님의 계획 속에 살면서, 하나님과 함께 영원히 변화된 삶을 누리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