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회제자훈련부 기금 유용 문제에 관한 배상합의 결과발표

<총회제자훈련부는 지난 3월 20일 공식 발표문을 통해 최성남 전 총회제자훈련부 한인 및 아시아 태평양인 사역 디렉터의 기금전용 문제와 관련하여 최씨가 전용한 기금을 배상하기로 합의한 최종결과를 발표했다. 아래는 그 기사를 번역한 내용이다.>

한인 및 아시아 태평양인 사역 프로젝트 지원을 위한 총회제자훈련부의 기금 중 2006년부터 2010년 사이의 일부 기금이 전 스태프에 의해 원래의 기금신청서에 기록된 목적과는 다르게 사용되고 잘못 관리되었다.

잘못 사용된 기금은 정기 감사와 후속 정밀 감사에서 밝혀졌다. 감사로 드러난 사실들은 네쉬빌의 Davidson카운티 District Attorney General 사무실에 넘겨졌고, 배상의 방법이 적절한 해결방안이라고 제안되었다.

총회제자훈련부의 이사회와 최성남 전 한인 및 아시아 태평양인사역 디렉터는 합의를 통해 여러 사역 프로젝트를 지원하기로 되어있던 일부 특정기금들이 최씨의 재임기간 그에 의해 잘못 관리되었고, 기금들이 전달되어야 했을 사역들이 아닌 다른 곳으로 유용되었다는 것을 인정하였다. 기금신청서들은 그의 유용 사실들을 감추기 위해 고쳐졌다.

최성남씨는 사라진 기금과 관련하여 $37,000불 배상에 동의하였다.

총회제자훈련부의 이사회의 회장 Elaine Stanovsky감독(Mountain Sky연회)은 “교회에 헌금하는 사람들이 그들의 헌금이 원래의 목적에 사용되고 잘 관리된다고 느낄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최씨는 그가 잘못한 점을 인정하고 $37,000불을 배상하기로 동의하였습니다. 사라진 기금에 대한 배상은 이렇게 합의되었고, 총회제자훈련부는 이어지는 법적 조치를 하지 않을 것입니다.”라고 말하였다.

총회제자훈련부의 미션은 세상을 변화시키는 제자를 양성하는 임무를 가진 연회와 개체교회를 돕는 것이다. 연합감리교회의 기관인 총회제자훈련부의 주소는 1908 Grand Ave. Nashville, TN이다. 더 자세한 정보는 www.UMCdiscipleship.org 보도센터는 www.UMCdiscipleship.org/about/press-center 또는 커뮤니케이션 (877) 899-2780, Ext. 1726로 하면 된다.

총회제자훈련부 기사 원문: http://www.umcdiscipleship.org/resources/media-advisory

올린날: 2015년 3월26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교단
2019년 4월 남부플로리다 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열린 한인총회에 참석한 김웅민 목사와 김정혜 사모.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미래를 고민하는 한인 교회에 드리는 고언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는데, 여론조사에 의존할 수는 없습니다. 성서적인 가르침에 충실하려는 분들의 진정을 이해하고 존중하면서, 서두르지 말고 우리가 처한 상황도 고려하고, 융통성을 가지고 2024년까지 선택을 인내하며 기다리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교단
1월 13일 플로리다주 탬파에서 열린 <결별을 통한 화해와 은혜의 의정서> 작성자들의 패널 토론회에서 중재 팀을 이끈 케네스 파인버그 변호사가 의정서가 작성된 과정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샘 하지스, 연합감리교뉴스.

한인 공동체와 <결별을 통한 화해와 은혜의 의정서>

한인 공동체와 연관성이 있는 의정서 내용과 한인 교회를 섬기는 목회자, 타인종 교회를 섬기는 목회자, 여성 목회자, 총회 대의원으로 선출된 한인 목회자 그리고 한인 2세의 반응.
교단
2019년 위스컨신 연회 중 위스컨신 연회 소속 지역감리사들과 함께한 정희수 감독. 사진 출처, 위스컨신 연회 페이스북.

2020년 새해를 맞이하여 위스컨신 연회의 정희수 감독과 나눈 신년 대담 3

위스컨신 연회의 정희수 감독과의 신년 대담 세 번째. 정희수 감독이 주재하는 위스컨신 연회의 사역과 2020년의 바람을 담은 신년 대담의 마지막 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