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정

교단
7월 18일, 댈러스에서 열린 총회재무행정협의회에서 크리스틴 도슨이 질문하고 있다. 사진, 샘 하지스, 연합감리교회 뉴스.

2019년 특별총회 이후 선교분담금 급감

지난 2월 세인트루이스 특별총회의 후폭풍으로 인해, 연합감리교회가 재정적 어려움에 직면해 있다.
총회
연합 감리교 은퇴 연금을 관리하는 <웨스패스>는 2019년에 어떤 결정이 내려지든지 그에 대비한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 Nattanan Kanchanaprat, Pixabay

교단의 미래와 은퇴 연금

2019년 연합감리교회 총회에서 대의원들이 어떤 결정을 내리든지 연합감리교회의 목회자와 평신도 사역자들이 적립한 연금은 그대로 남아있을 것이다.
개체교회
Photo by Nattanan Kanchanaprat, courtesy of Pixabay

고등사역부, 학자금 융자액을 두 배로 늘리다

연합감리교 고등사역부(GBHEM)는 연합감리교 학생들의 학자금 융자한도를 두 배로 인상했다고 발표했다.
신학
Rev. Changmin Lee

아름다운 마무리를 위하여

분명한 것은 이 땅에서의 아름다운 마무리가 천국에서는 영광스러운 시작이 될 것이라는 사실입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