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27일 미전역에서 종전 및 평화 촉구 대회가 열린다

<비무장지대를 건너는 여성들(Women Cross DMZ )>과 <리제너레이션무브먼트(regeneration movement)> 그리고 미국의 여러 평화 관련 민간단체들과 종교 단체들이 <한반도평화실천연대(Korea Peace Now)>라는 이름으로, 종전선언과 평화조약 체결을 위한 미국 의회 로비 및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특별히 7월 27일 토요일에는 정전협정 66주년을 맞아, 종전 선언과 한반도 평화 촉구를 위한 행사가 미국 내 여러 지역에서 열린다.

<리제너레이션무브먼트>의 공동대표인 최자현씨는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를 위한 종전선언과 평화조약을 촉구하는 캠페인을 미전역에서 벌이고 있다.”고 밝히고, ‘한인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호소했다.

미국 내 행사 일정과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그래픽제공, <리제너레이션무브먼트>그래픽제공, <리제너레이션무브먼트>

주제: <정전에서 평화로(From Armistice to Peace: How to End the Korean War)>

날짜: 7월 27일 (토)

시간: 오전 10:30부터 정오 12:00까지

장소: 애틀랜타한인회(Korean American Association of Atlanta)

         5900 Brook Hollow Pkwy, Norcross, GA

기타 자세한 사항은 Facebook https://www.facebook.com/events/2303032036477073/을 방문하면 된다.   

보스턴

사진 제공, 매사추세츠 평화 행동사진 제공, 매사추세츠평화행동. 

주제: <평화의 서명운동(Peace Tabling at the Lowell Folk Festival)>

날짜: 7월 27일 (토)

시간: 정오 12시부터 오후 5:00까지

장소: Patrick J Morgan Cultural Center

        40 French St, Lowell, MA 

기타 자세한 사항은 Facebook http://masspeaceaction.org/event/lowell-folk-festival-2019/을 방문하면 된다.

로스앤젤레스 (2)

(1회)

주제: <한국전쟁 종전 촉구 집회(Rally to end the Korean War)>

날짜: 7월 27일 (토)

시간: 오후 3시부터 4시까지

장소: 웨스턴과 윌셔 교차지점(Western Ave and Wilshire Blvd, Los Angeles, CA ) 

주제: <북한과의 평화 구축을 위한 여성들(Women and Building Peace with North Korea)>

(2회)

날짜: 7월 27일 (토)

시간: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장소: 세펄베다 평화 센터(Sepulveda Peace Center)

          3916 Sepulveda, Culver City, California 90230

기타 자세한 사항은 Facebook https://www.facebook.com/events/2822378337835154/을 방문하면 된다.   

사진 제공, <리제너레이션무브먼트>사진 제공, <리제너레이션무브먼트> 

뉴욕(2)

(1회)

주제: <정전에서 평화로(From Armistice to Peace: Ending the 70-year Korean War)>

날짜: 7월 25일(목)

시간: 오후 6:30부터 8시까지

장소: 피플즈포럼(The People’s Forum)

           320W 37th St, New York, NY (8th + 9th Aves)

특별히 영화 <잊혀진 전쟁(Memory of Forgotten War)>이 상영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Facebook https://www.facebook.com/events/2926281027444071/을 방문하면 된다. 

(2회)

주제: <평화의 서명운동(Peace Tabling at the Lowell Folk Festival)>

날짜: 7월 27일(토)

시간: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장소: 뉴욕 맨해튼 한인타운, 32번가와 브로드웨이 교차지점.

          32nd Street and Broadway, New York

필라델피아(2)

(1회)

주제: <한반도 평화를 위한 서명운동>

날짜: 7월 27일(토)

시간: 낮 12시 30분부터 2시 30분까지

장소: H Mart 

         7320 Old York Rd, Elkins Park, PA

(2회)

날짜: 7월 28일(일)

장소: 아씨 마트

        1222 Welsh Rd, North Wales, PA

워싱턴 DC

주제: <한반도 평화 집회>

날짜: 7월 27일(토)

시간: 정오 12시

장소: 백악관 앞 

 

이번 정전 66주년 행사를 위해,

<장로교 한반도 평화 네트웍(Presbyterian Peace Network for Korea)>,<코드핑크(CODEPINK)>,  (북한과의 평화를 구축하는 여성들(Women and Building Peace with North Korea)>, <비무장지대를 건너는 여성들(Women Cross DMZ)>, <정의평화종교연대(Interfaith Communities United for Justice and Peace)>, <평화행동(Peace Action)>, <한인타운 이민노동자연대(Koreatown Immigrant Workers Alliance)>, <6.15남북공동선언 실현과 한반도 평화를 위한 서부 통일연대(June 15 U.S. West Coast Committee for Reunification of Korea)>, <액션원코리아(Action One Korea)>, <재미동포전국연합회(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내일을 여는 사람들(Peace21.org)>, <미주양심수후원회(U.S. Support Committee for Korean Prisoners of Conscience)>, <한국평화연대(Korean Peace Alliance)>, <메사추세츠평화행동(Massachusetts Peace Action)>, <노둣돌(Nodutdol for Korean Community Development)>등 다양한 단체들이 참여한다.

여성들이 주축이 되어, 평화와 정의를 위한 지역 풀뿌리 운동을 벌이는 <코드핑크>(CODEPINK)를 통해, “7월 27일 토요일, <비무장지대를 건너는 여성들>의 사무총장인 크리스틴 안과 인도적 활동가인 조이 윤(Joy Yoon)이 여성과 북한과의 평화 운동에 대해 LA 집회에서 발표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그들은 북한에 거주한 경험이 있는 몇 안 되는 미국인이다.

연합감리교회 위스컨신연회의 정희수 감독은 지난 7월 10-12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한반도평화포럼>에서 ‘평화는 동사다’라는 발표를 통해, 평화에 대한 성서적 신학적 근거를 제시했다. 정 감독은 이번 정전 66주년 행사가 미전역에서 열린다는 소식에 “하나님의 평화가 임하여, 온전한 평화 협정이 조속히 이루어지고, 서로 협력하여 한민족 공동체를 이루기를 바랍니다.”라고 연합감리교회 뉴스에 전했다. 

연합감리교회 평화위원회 위원장인 장위현 목사는 이번 행사를 각 지역의 풀뿌리 운동 차원으로 진행하고, 이를 위해 한인연합감리교회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도록 독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더 나아가 평화위원회는 미국 내 한인 중심으로 조직된 평화협정체결을 요구하기 위한 캠페인 <Peace Treaty Now>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우리는 각 지역 상·하원 의원들을 접촉하여 설득하고, 한반도 평화 기여에 협조를 요청하는 운동도 병행하기로 했다."

연합감리교 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615-742-5470 or newsdesk@umnews.org 하시기 바랍니다.

개체교회
남부플로리다한인연합감리교회 담임인 이철구 목사가 2019년 4월 29일-5월 2일 열린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한인교회총회의 입장을 밝힌다

지난 10월 7일, 연합감리교뉴스에 기고한 이성호 목사의 글 ‘어느 타인종목회자가 <한인교회총회>에게’에 대한 <한인교회총회>의 입장을 밝힌다.
사회적 관심
2019년 세계감리교회 평화상 수상자인 제임스 레이니 목사가 2018년 애틀랜타에서 열린 한반도 평화를 위한 원탁회담에서 연설하고 있는 모습. 레이니는 주한미국대사와 캔들러 신학대학원 총장을 역임했다. 사진, 마이크 두보스, 연합감리교뉴스.

평화는 소명이다

최근 세계감리교협의회는 보갈과 레이니에게 평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하여 평화상을 수여하기로 했다.
교단
이성호 목사가 2019년 4월 한인총회 기간에 기도하는 모습.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어느 타인종목회자가 <한인교회총회>에게

타인종목회자로 섬기고 있는 이성호 목사는 <한인교회총회> 가 WCA에 가입하지 말고, 타인종과 여성 그리고 넥서스의 한인목회자들과 연합하여 새로운 모임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