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2030 Conference 안내

교회의 미래이자 희망인 청년학생들을 위한 2016년 2030 컨퍼런스가 11/23 - 26일 시카고에서 열립니다.

올해로 15년째를 맞이하는 2030 컨퍼런스는 우리 교단과 개체 교회들의 도움과 후원 아래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해 왔습니다. 이제는 우리 연합감리교회를 넘어서 다양한 교단과 지역에서 수많은 젊은이들이 함께 하는 전국적인 대회가 되었습니다. 교회마다 젊은이들이 없다고 교회의 미래를 걱정하지만 2030 컨퍼런스에 오시면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에 감격하며 하나님께 자기 삶을 헌신하는 젊은이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올해는 이 젊은이들과 함께 “하나님 나라 Here and Now”라는 주제로 하나님 나라의 꿈을 꾸어보려고 합니다.   

예수님의 삶과 사역을 이해하는 핵심 가치는 하나님 나라입니다. 한국 교회는 그동안 하나님 나라를 오해하거나 중요하게 여겨오지 않았습니다. 이런 이유로 기독교 신앙은 개인적인 영역에만 머무르게 됐고, 신앙이 우리의 삶과 어떻게 연결되는지, 우리 사회에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에 대해서는 답을 줄 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 나라에 대한 바른 이해를 통해 우리가 사는 사회의 현실을 새롭게 보도록 하고, 하나님의 다스림이 이루어지는 세상에 대한 비전을 나누려고 합니다.  

이 하나님 나라를 꿈꾸고 이루어가는 일에 함께할 청년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이미 우리 가운데 이루어진 하나님 나라를 맛보고, 누리고, 우리가 사는 세상이 하나님의 나라가 되는 일에 헌신할 청년 여러분들을 기다립니다.  

2016년, 2030 컨퍼런스 대회장
오치용 목사, 예수사랑교회(IL)

2030 Conference 등록 안내

  • 날 짜: 11월 23일 (수) – 26일 (토)
  • 주 제: "하나님 나라 - Here and Now"
  • 장 소: 집회 - 시카고 제일 연합 감리교회(655 East Hintz Rd. Wheeling, IL 60090)/ 숙소 -  Crown Plaza Hotel/ Northbrook (2875N. Milwaukee Avenue. Northbrook, IL 60062)

등록기간 및 회비

  • 1차 등록: 10월 초 - 10월 31일 (추후공지), 1 인당 $160, 가족 $320, 자녀 1인당 $30 (만 4세-Youth), Commuter: $60 ( 만 4세 부터 Youth 까지 자녀들은 교육부서에서 담당합니다)

  • 2차 등록: 11월 1일 - 11월 20일, 1인당 $190, 가족 $380, 자녀 1인당 $30 (만 4세-Youth), Commuter: $60

등록: www.2030conference.com (10월 초 open)
문의: info@2030conference.com (전화: 208-820-2030)

자료제공: 한인연합감리교회 청년학생선교협의회
올린날: 2016년 9월2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선교
2018년 11월 23일 2030 컨퍼런스에 참석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사진 제공 오치용 목사, 2030 CONFERENCE

제자의 삶으로 초대하는 2030 컨퍼런스

미주 젊은이들의 영적 성장과 선교적 소명을 일깨우고, 교회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훈련의 장을 마련하는 미주청년학생선교대회 2030 컨퍼런스가 <제자>라는 주제로 11월 27-30일 시카고지역에서 열린다.
개체교회
남부플로리다한인연합감리교회 담임인 이철구 목사가 2019년 4월 29일-5월 2일 열린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한인교회총회의 입장을 밝힌다

지난 10월 7일, 연합감리교뉴스에 기고한 이성호 목사의 글 ‘어느 타인종목회자가 <한인교회총회>에게’에 대한 <한인교회총회>의 입장을 밝힌다.
사회적 관심
2019년 세계감리교회 평화상 수상자인 제임스 레이니 목사가 2018년 애틀랜타에서 열린 한반도 평화를 위한 원탁회담에서 연설하고 있는 모습. 레이니는 주한미국대사와 캔들러 신학대학원 총장을 역임했다. 사진, 마이크 두보스, 연합감리교뉴스.

평화는 소명이다

최근 세계감리교협의회는 보갈과 레이니에게 평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하여 평화상을 수여하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