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Walk to Emmaus(엠마오 영성훈련) 프로그램을 소개합니다

이 영성훈련 프로그램은 미연합감리교회 Upper Room에 의해 시작된 영성훈련으로, 현재 베이지역(산호세, 샌프란시스코, 오클랜드, 콩코드, 새크라멘토)에서 한인교회를 중심으로, 이젠 초교파로 확장되어 시작된 지 벌써 12년의 시간이 흘러 26기를 준비하게 이르렀습니다.

현재까지 1,000여 명의 필그름이 배출되었고, 100여 분의 목사님, 사모님들도 참여하여 함께 은혜를 나눈 좋은 영성훈련 프로그램입니다. 특별히 이번 26기는 목사님, 부목사님, 전도사님들만을 위한 자리로 준비하였고, 참여하시는 모든 목회자들을 위하여 등록금 250불을 전액 장학금으로 지급하게 됩니다. 시간만 내주셔서 참여하시면 됩니다.

산호세에서 한 시간 거리인 해프문베이 근처(Loma Mar) 산속 훌륭한 시설의 캠프장에서, 5월 5일(월)부터 8일(목)까지 3박4일 동안 진행이 됩니다. 자세한 문의는 정현섭 목사(새크라멘토좋은연합감리교회, [email protected])에게 연락 주시면 곧장 소식 올리겠습니다.

목회 현장의 무거운 짐을 잠시 내려놓고, 은혜의 동산에 올라오셔서, 쉼의 시간도 가지시고, 은혜 안에 울고 웃고, 한 배를 탄 동역자들과의 교제와 나눔을 통해 도전과 비전의 회복를 선물로 받아 가시기 바랍니다. 타주에서 오시는 목회자님들도 대환영입니다.

Resources

26기 Walk to Emmaus 신청서

26기 Walk to Emmaus 목회자 서신

26기 Walk to Emmaus 안내

Walk to Emmaus 공식 웹사이트

사회적 관심
1411년 토겐부르크 성서에 그려진 흑사병 환자. 사진, 위키백과.

전염병과 교회, 역사에서 배운다

코로나19로 인해 고통받는 지금, 연합감리교뉴스는 전염병을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에 대한 다양한 관점을 소개하고자 한다. 오늘은 그 시리즈의 첫 번째로 미드허드슨 한인연합감리교회 담임으로 섬기고 있는 이용연 목사의 역사적인 관점에서 본 코로나 19에 관한 글이다.
교단
2020년 연합감리교 총회가 열릴 예정이었던 미네아폴리스 컨벤션 센터. 사진 댄 앤더슨. 사진 제공 미네아폴리스 컨벤션 센터.

(Updated) 연합감리교회 총회 2021년으로 연기

연합감리교 총회위원회 임원회는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020년 총회를 2021년으로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장소 미니애폴리스가 유력하지만 시기는 미정이다.
세계 보건

잠시 예배를 중단하고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는 연합감리교회들

3월 12일, 연합감리교회 감독들은 자신의 감독구에 속한 교회들에게 잠시 예배를 중단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권고하는 목회 서신을 발송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