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제

개체교회

믿음은 눈맞춤이다

80년대 한국의 대중음악의 아이콘 중 하나였다 할 수 있는 송골매 구창모 노래 중에 이런 가사가 있다. “어쩌다 마주친 그대 두 눈이 내 마음을 사로 잡아버렸네.” 청춘을 가슴에 간직한 이들은 이 구절이 무슨 느낌인지 다 알 것이다.
개체교회

Korean Walk to Emmaus(엠마오 영성훈련) 프로그램을 소개합니다

이 영성훈련 프로그램은 미연합감리교회 Upper Room에 의해 시작된 영성훈련으로, 현재 베이지역(산호세, 샌프란시스코, 오클랜드, 콩코드, 새크라멘토)에서 한인교회를 중심으로, 이젠 초교파로 확장되어 시작된 지 벌써 12년의 시간이 흘러 26기를 준비하게 이르렀습니다.
개체교회

가장 중요한 2%

우리가 살면서 98% 다 잘해도 어떤 때 나머지 2%가 모자라 문제가 될 때가 많습니다. 마찬가지로 때때로 그 2%가 모든 것을 결정하는 이유가 되기도 합니다.
전도

사랑하기 힘겨운 시대에

남의 허물을 덮어주면 사람이 주변에 모이게 됩니다. 물이 낮은 곳으로 흘러 빈구덩이를 메우듯 상대방의 부족한 면을 발견하더라도 조용히 메꾸어 주고 보자기와 같이 남의 허물을 덮어주면 사람이 주변에 모이게 됩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