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사

선교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가 운영하는 감리교 웨슬리하우스 무의도 휴양소. 본래 해외에서 한국으로 입국한 선교사들의 휴양소로 제공했던 곳으로, 현재는 선교사들이 일시 귀국한 후 자가격리를 위해 머무는 장소로 쓰이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이는 여관에 있을 곳이 없음이러라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는 감리교웨슬리하우스를 코로나19와 해외 사역 사정으로 한국에 입국은 했으나 머물 곳이 없는 선교사들과 해외 목회자들에게 머물 수 있도록 제공한다.
선교
조오지 오글 목사, 사진 제공 신앙과 지성사, 서울, 대한민국.

오글 목사님을 추모하며 - 진짜 선교사, 선한 목자 조지 오글 목사님

조지 오글 목사의 생전에 함께 했던 기억을 떠올리며, 뉴욕 후러싱제일교회 김정호 목사가 쓴 추모의 글이다.
선교
조오지 오글 목사가 2002년 10월 4일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초청으로 방한해 민주화운동과 관련된 연설을 하는 모습. 사진 발췌, 경향신문.

한국 노동자와 약자의 아버지 조오지 오글 목사 하나님 품에 안기다

복음 전파자로, 교육자로, 한국 민주화 운동의 강력한 옹호자로, 한국 노동자와 약자의 아버지라 불리던 조오지 오글(한국 이름, 오명걸) 목사가 콜로라도주 라파에트에서 91세의 나이로 하나님 품에 안겼다.
선교
세계선교부 주재선교사인 김은하 선교사(Grace Choi)가 세브란스 병원에서 애틀란타 세계선교부로 보내온 마스크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제공, 김은하 선교사, 세계선교부.

세브란스 병원, 연합감리교회 세계선교부에 마스크 1만 장을 기증하다

한국 세브란스 병원은 미연합감리교회 세계선교부와 미 장로교 선교부에 각각 1만 장의 마스크를 기증했다. 이 마스크들은 한국을 비롯해 전 세계에서 복음을 전하다 은퇴한 선교사들에게 배포될 예정이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