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의 주일 (One Great Hour of Sharing), 3월 6일

"영국성공회"가 1946년부터 주도적으로 지키기 시작해 다른 교단들도 참여하게 된 나눔의 주일은 전체 교회로 하여금 우리가 받은 축복을 고통받는 사람들과 나누도록 촉구하고 있다고 2008년 연합감리교회 장정에 명시되어 있다. (연합감리교회 장정 2008, 조항 263.2) 이 특별주일에 드리는 헌금은 총회세계선교부(GBGM)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UMCOR)의 모든 구호활동에 사용되게 된다.

주일에 각 교회에 헌금으로 낼 수 있거나 이곳에서 온라인으로 기부할 수도 있다. 수표를 보낼 경우에는 노트란에 One Great Hour of Sharing이라고 명시해 GCFA, P.O. Box 340029, Nashville, TN 37203 으로 보내면 된다.

목회자와 리더를 위한 자료 (Pastor and Leader's Kit)

올린날: 2016년 2월 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교단
사진출처, 미질병통제관리국 이미지, 그래픽, 김응선 목사.

코로나19 이후의 교회 2

코로나 이후의 교회가 주일 예배를 위한 건물이 아닌 하나님 나라를 날마다 살아내기 위한 관계의 중심(hub)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개체교회
사진출처, 미질병통제관리국 이미지, 그래픽, 김응선 목사.

코로나19 이후의 교회 1

코로나19 이후, 교회가 교회다워지는 방법을 찾지 못한다면, 세상의 빛이 될 수 없는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사회적 관심
21대 총선에 나선 기독자유통일당이 선거 결과를 지켜보고 있다.” 사진 출처, 여운송, 뉴스앤조이.

21대 총선과 광화문 기독교

광화문의 기독교는 성서에 면면히 흐르고, 한국 기독교 역사 내면에 흐르는 맑은 영성의 줄기와도 아주 거리가 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