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를 주제로 삼고 열리는 2014 한인총회

한인총회 임원진(회장 안명훈 목사)은 지난 9월에 열린 중앙위원회의 보고서를 통해 2014년 한인총회가 4월 28일부터 5월 1일까지 3박4일 일정으로 뉴욕 롱아일랜드에서 열리게 된다고 알렸다. 또한 이번 한인총회의 주제가 우리 한인연합감리교회 내에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는 선교를 부각시키는 의미로 "함께 선교하면 풍성합니다"라고 정했다.

거의 대부분의 한인교회들이 세계도처에서 열정적인 선교사역을 하고 있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이다. 이번 한인총회 기간 동안 그런 선교사역에 대한 우리 한인연합감리교회의 열정들을 다시 확인하고 축하하며, 좀 더 효과적인 사역을 위한 협력방안 등을 모색해 보자는 취지라고 할 수 있다. 아직 한인총회의 여러 진행사항이 확정되지는 않았지만, 알려진 총회 스케줄에는 임원진의 그러한 의도가 잘 나타나 있다.

여러 가지 계획된 특별행사들을 보면, 먼저 둘째 날 화요일에 총회세계선교부(GBGM) 방문이 계획되어 있다. 이 방문은 총회세계선교부 총무인 Thomas Kemper의 초대로 이루어지는 것이다. 이 방문을 통해 Thomas Kemper총무는 참석자들과 점심식사도 함께하며 연합감리교회 내의 선교 프로그램에 대해 설명하고, 한인연합감리교회가 펼치고 있는 여러 선교 프로그램에 대해서도 들을 예정이다. 다른 두드러진 행사로는 전체강연이 있다. "선교에 대한 높은 식견으로 세계적인 선교에 대해 전체적으로 조망해줄 수 있는 분"을 모셔 실질적인 강연을 듣는 시간을 가지게 될 것이라고 임원진은 전했다.

선교에 대한 또 다른 특별행사들로는 셋째 날 열리는 두 번의 워크숍과 "선교 나눔 Fair"가 있다. 워크숍은 세계의 곳곳에서 선교사역에 전념하는 우리 연합감리교회의 한인 선교사들을 초청해 선교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선교지역에서 필요한 도움, 단기 선교팀 구성 방법, 선교 지원 펀드를 신청하는 방법 등등 선교지역에 대한 실제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선교 나눔 Fair"는 셋째 날 아침부터 저녁까지 열려있는 일종의 '장터' 또는 '박람회'라고 할 수 있다. 이 시간에는 여러 홀을 아프리카 방, 남미 방, 아시아 방 등으로 나누어, 그 지역에서 진행되는 선교사역에 관한 내용을 전시하고 설명하는 시간이 있을 예정이다. 이 장을 통해 선교현지에서 일하는 선교사들과 돕는 교회, 그리고 그 지역 선교에 관심 있는 분들을 격려하며 협력방안을 마련하고 축하하는, 마치 장터가 선 것처럼 축제 분위기를 만들 예정이다. 임원진은 이를 위해 각 교회 별로 신청을 받을 계획이며, 이 Fair가 진행되는 동안 각 교회에서 진행하고 있는 선교들을 알리고, 동역자를 구하여 선교를 위한 연대를 만드는 것이 이 "선교 나눔 Fair"의 목적이라고 강조했다.

2014년 한인총회 기간 동안 선교와 관련된 여러 특별행사들 외에 뉴욕 한인 교회 탐방, 브로드웨이 뮤지컬, 뉴욕 기독교 명소 방문 등 여러 가지 코스의 뉴욕 관광을 계획되어 있으며, 한인총회 총회장 선거 등의 중요한 여러 회무들도 처리하게 된다. 2014년 한인총회에 관한 자세한 내용과 등록정보가 곧 발송될 예정이며, 자세한 문의는 한인총회 임원진에게 하면 된다.

Resources

2014년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일정표

2012-2014년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임원진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UMCOR) Health Kit List

개체교회
글로벌 웨슬리 영성목회 네트워크는 연합감리교 한인 목회자를 대상으로 한 카리스마 리바이벌을 개최한다. 사진은 사도들의 머리 위에 임한 성령의 불을 형상화한 오순절 모자이크. 이미지, 홀거 슈에, 픽사베이.

연합감리교 한인 목회자를 위한 카리스마 리바이벌

글로벌 웨슬리 영성목회 네트워크는 2022년 2월 21일(월)부터 24일(목)까지 연합감리교 한인 목회자를 대상으로 한 카리스마 리바이벌을 뉴욕 후러싱제일 연합감리교회에서 개최한다.
교회 성장
미국에 이민 온 최초의 한국 이민자들은 인천 내리감리교회의 교인들이 주축을 이룬 102명이었다. 한인감리교회의 역사가 담긴 사진 콜라주.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호놀룰루 한인감리교회, 한인감리교 선교회, SS 갤릭호. 사진, 하와이 그리스도 연합감리교회 제공, 그래픽 캐이틀린 베리, 연합감리교뉴스.

1월 13일은 한국인의 날(Korean-American Day)

1월 13일은 한국인의 날(Korean-American Day)로 미주 지역 내 한인 이민자들의 개척적인 삶과 미국 사회에 기여한 공헌을 기리기 위해 한인 이민 100주년인 2003년 미국 정부가 제정한 날이다.
선교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가 선교사들을 후원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는 크리스마스 캠페인의 포스터를 편집했다. 사진제공, 웨슬리사회성화실천본부.

웨슬리하우스의 “예수님 빈방 있어요!”

해외 선교 사역 중 코로나19와 기타 사정으로 한국에 일시 귀국했으나, 머물 곳이 마땅치 않은 선교사들과 목회자들을 위해 숙소를 제공하는 웨슬리하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