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감리교회는 세례가 언제 어디에서 시작되었다고 이해하나요?

세계의 거의 모든 종교에는 물과 관련된 일종의 의식이 있습니다. 기독교의 세례에서도 물은 종종 죄 씻음과 거듭남의 의미로 사용됩니다. 예를 들면, 유대교는 세례를 통해 개종자들에게 비-유대인적인 정체성을 “씻어내고”, 유대인적인 정체성을 가질 준비를 하라고 요구합니다.

기독교 세례의 기원은 초대교회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예수께서 부활하신 부활절(현대적 시간의 개념으로는 부활절 전 토요일 저녁)후 50일, 또는 예수께서 승천하신 후 10일째인 오순절은 보통 "교회의 생일"로 불립니다. 사도행전 2:41에는 “그 말을 받은 사람들은 세례를 받으매 이날에 신도의 수가 삼천이나 더하더라.”라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당시 세례는 그리스도인들만 받는 것이 아니었습니다.

예수께서는 "세례자 요한"으로 알려진 유대인 선지자에게 세례를 받으셨습니다. 그러나 그리스도인들은 그것을 그리스도인들이 받는 세례와 구별했습니다. 복음서에 기록된 바와 같이, 그리스도인들은 요한의 세례를 "죄 사함을 받게 하는 회개의 세례"(마가 1:4)를 전파하는 것으로 이해했습니다. 요한의 세례와 그리스도인의 세례는 모두 물과 관련되어 있지만, 요한이 한 말을 인용하면, 예수의 세례는 “성령으로 베푸시는(마가 1:8)” 것임을 알 수 있습니다.

우리는 에베소의 초대교인들이 공동체를 시작할 때, 요한의 세례와 그리스도인의 세례를 구분한 것을 볼 수 있습니다(행 19:1-5). 바울이 에베소에 도착했을 때, 그는 요한의 제자 중 한 사람을 통해 요한의 세례를 받은 사람들의 공동체를 발견했습니다. 이 이야기는 그 공동체의 사람들이 성령을 받지 않았을 뿐 아니라, 성령에 대해 들어본 적도 없다는 것을 알려줍니다. 바울은 그들에게 예수의 이름으로 그리스도인의 세례를 주었고, 그들은 즉시 성령을 받았습니다.

연합감리교인들을 포함한 전 세계 수많은 그리스도인은 그리스도인의 세례를 “물과 성령”에 의한 세례로 이해합니다. 그리고 마태복음 28장 18~20절에 나오는 예수의 가르침에 근거하여,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계속해서 세례를 베풀고 있습니다.

 

신앙과 교리에 대한 질문이 있으면 Ask The UMC에 문의하거나 가까운 교회의 목사님에게 문의하세요. 이 기사는 연합감리교뉴스 Ask The UMC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연합감리교뉴스에 연락 또는 문의를 원하시면 김응선 목사에게 [email protected] 하시기 바랍니다.

 

사회적 관심
2018년 워싱턴에서 열린 연합감리교인들이 인종차별 종식을 위한 전국적인 집회를 갖기 전에 함께 기도를 하고 있다. 사진, 캐티 길버트,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회는 부끄러운 인종차별의 역사에 대해 뭐라고 말하나? (수정본)

연합감리교인은 뿌리 깊은 인종차별의 부끄러운 과거를 반성하고, 불평등을 초래하거나 이로 인해 이익을 취하는 불의한 제도를 없애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고, 지지하며, 실천하기로 결단한다.
신학
오순절 모자이크는 사도들의 머리 위에 임한 성령의 불을 형상화한다. 이미지, 홀거 슈에, 픽사베이.

오순절이란?

오순절은 예수께서 부활하신 부활절 후 50일이 되는 날로, 성령의 임재와 초대교회의 시작을 축하하는 날입니다.
재난 구호
미시시피주 오션스프링스와 루이지애나주를 초토화시킨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지나간 지 4주만인 2005년 9월 24일, 허리케인 리타가 텍사스 동부에 상륙하여  엄청난 피해를 힙혔다. 사진, 마이크 두보스,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인들은 재난과 고통을 어떻게 이해하나요?

재난이 닥쳤을 때, 믿음에 의지하여 답을 얻으려 하지만 답을 찾기란 그리 쉽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