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감리회

인종차별
미국 전역에서 인종차별과 경찰의 폭력적인 행위에 항의하는 시위가 확산 격화되고 있다. 사진, 연합감리교 총감독회 웹사이트.

연합감리교 총감독회 브루스 오 감독의 인종차별 반대 성명서에 지지를 표하다

연합감리교 총감독회는 브루스 오 감독의 인종차별주의와 백인우월주의에 맞서 싸우자는 성명서를 지지했다.
개체교회
김정호 목사가 자신을 복음을 전하는 하나님의 도구로 써 달라고 외치고 있다. 사진 제공, 김정호 목사.

복음의 본질로 돌아가자

우리 변화의 목표는 돌아가는 것이다. 복음으로 돌아가고, 십자가로 돌아가고, 초대교회로 돌아가고, 종교개혁과 감리교운동 초심으로 돌아가는 것이다.
교단
전 세계 1,200만 연합감리교인들에게 영적 지도력을 발휘하는 연합감리교회 감독들. 사진 제공, 연합감리교회 총감독회.

총감독회 회의, 화상회의로

전 세계에 흩어져 있는 연합감리교회 감독들이 4월 29일부터 5월 1일까지 화상회의를 갖는데, 첫날과 셋째 날 회의는 실시간으로 생중계된다.
교단
복음주의형제교회와 감리교회가 통합되어 연합감리교회로 출범한 지 4년 후인 1972년 총회에서 성정체성에 대한 최초의 공개적인 논쟁이  벌어졌다. 사진, 연합감리교회 교회역사보존위원회 제공.

미감리교회의 태동과 분열 그리고 통합의 역사(3부)

1938년 남감리교회와 미감리교회가 재결합하며 흑인 회중으로 구성된 중앙지역총회를 만든다. 1968년 감리교회와 연합형제교회가 통합하면서 중앙지역총회는 사라졌지만, 1972년부터 시작된 동성애 논쟁은 현재진행형이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