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교회

선교
미드허드슨한인연합감리교회(담임 이용연 목사)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보낼 구호 물품을 담은 “사랑의 돌봄 가방 만들기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제공, 권오연 전도사.

코로나 19의 사망의 음침한 골짜기에 빛을 비추는 교회들

코로나19로 인한 음침한 사망의 골짜기에 빛을 비추며 함께 건너는 한인공동체들이 있다.
교단
사진출처, 미질병통제관리국 이미지, 그래픽, 김응선 목사.

코로나19 이후의 교회 2

코로나 이후의 교회가 주일 예배를 위한 건물이 아닌 하나님 나라를 날마다 살아내기 위한 관계의 중심(hub)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개체교회
사진출처, 미질병통제관리국 이미지, 그래픽, 김응선 목사.

코로나19 이후의 교회 1

코로나19 이후, 교회가 교회다워지는 방법을 찾지 못한다면, 세상의 빛이 될 수 없는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개체교회
인디애나주 블루밍턴 한인연합감리교회의 담임으로 섬기고 있는 안성용 목사가 Zoom을 통해 화요 청년 리더 성경공부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제공, 안성용 목사.

사람들이 갑자기 떠나고, 갑자기 밀려오는 블루밍턴 교회 이야기

인디애나주 블루밍턴 한인연합감리교회를 섬기는 안성용 목사의 학원/이민 목회에 관한 글이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