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인 커뮤니케이션

개체교회

의사소통

사람은 짐승과는 달리 ‘언어’와 ‘몸짓’으로 자신의 의사를 다른 사람에게 전달할 능력을 갖고 있다. ‘의사소통’을 가리키는 ‘커뮤니케이션’(communication)이라는 말은 라틴어로 ‘나누다’라는 뜻의 ‘콤뮤니카레'(communicare)라는 동사에서 유래했다.
개체교회

‘구나’ 요법

우리가 사는 세상의 난리는 사실, 서로 상대방의 입장을 생각해 보지 않는 데서 옵니다. 사람들은 저마다 누가 ‘옳으니 그르니’하고 판단하고 비판하기를 좋아하는데 이런 말들이 부딪히다 보면 옳고 그른 것을 세워주기보다는 정말 ‘난리’가 납니다.
개체교회

루머와 레마

한 신부님이 젊은 과부집에 자주 드나드는 것을 본 두 여인이 상상의 말을 전하기 시작했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덩달아 흥분해서 소문을 퍼뜨리며 신부님을 비난했습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