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메트로폴리탄 지방회 평신도 사역자 한국어반 개설

연합감리교 뉴욕연회 메트로폴리탄 지방회에서는 2014년 “평신도 사역자 학교”에서 한국어반을 시작합니다.

  • 날짜: 2014년 3월 22일 & 29일
  • 시간: 오전 9시 – 오후 4시
  • 장소: First United Methodist Church, 227 East Lincoln Ave., Mt Vernon, NY
    Wakefield Grace United Methodist Church, 4750 White Plains Rd, Bronx, NY
  • 등록: $40.00, 아침, 점심 식사, 교재 포함
  • 등록 마감: 2014년 2월 15일
  • 강사: 뉴욕한인교회 담임 이용보 목사

평신도 사역자 학교(Lay Servant School)는 연합감리교회에서 운영하는 평신도 교육으로 교회를 이끌어가는 평신도를 위한 연장교육입니다. 내용은 Leading, Caring, Communicating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감리교가 시작될 때 안수목사님들은 여러 개체교회들을 순회하시고(Circuit Rider) 개체교회들은 평신도들이 이끌어간 전통이 있었으며 이 전통을 이어받은 평신도 설교자(Lay Speaker) 제도가 있었습니다. 이 평신도 설교자 제도가 2012년 연합감리교 총회에서 평신도 사역자(Lay Servant) 로 바뀌었습니다. (Book of Discipline, Section XI).

메트로폴리탄 지방회에서는 영어로만 진행되던 평신도 사역자 학교를 2013년에는 스페인어반을 추가하였고 2014년에는 한국어반을 추가하게 되었습니다.

개체교회에서는 교인 전체를 위한 성경공부가 주로 진행되지만 평신도 사역자 학교에서는 교회 지도층을 위한 교육을 하며 결과적으로 교회를 섬기는 개념이 변하는 계기가 되곤 합니다. 참가자격은 담임목사님의 추천을 받은 성인 세례 고백교인입니다. 이미 개체교회에서 지도자 역할을 하시는 분, 앞으로 지도적인 일을 하실 분, 여러 직분/직책을 맡으신 분, 더 깊은 성경공부를 하시고 싶은 분들에게 좋은 기회입니다. 현재 뉴욕연회의 한인 평신도 사역자는 이미 10여 명이 됩니다.

연회에서 운영하는 평신도 교육으로는 1월의 Leadership Conference, 연중 평신도 사역자 학교, 7월의 선교학교(Mission U), 가을의 Laity Convocation등이 있습니다. 그중 평신도 사역자 학교와 선교학교에 한국어반이 있습니다. 이러한 평신도 교육의 기회에 한인 교인들의 많은 참석으로 한인연합감리교회와 교우들의 영적 성장에 큰 발전이 있기를 기도 드립니다.

자료제공: 김준기 평신도 사역자, NY
올린날: 2014년 1월 24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관련

총회
연합감리교 한인총회는 각 교회의 목회자와 교인을 대상으로 한 인간의 성에 관한 설문 조사를 벌이기로 했다. 이번 설문 조사는 한인 교회의 방향을 정하는 데 적지 않은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Photo by Pixel2013, courtesy of Pixabay

연합감리교 한인총회, 인간의 성(Human Sexuality)에 대한 설문 조사를 준비하다

연합감리교 한인총회는 동성애를 비롯한 인간의 성에 대한 한인교회 목회자들과 교인들의 의견을 묻기 위해 약 2,0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여선교회
Members of the Commission on a Way Forward meet in small groups during their April 2017 meeting in Washington, D.C. File photo by Maidstone Mulenga, Council of Bishops.

한인 여선교회 총무의 미래로의 전진위원회에서의 경험

여선교회 전국위원회 김명래 총무가 <미래로의 전진위원회>의 아시안 대표로 참여하고 그 경험을 나눈다.
선교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 총회장인 해리엇 올슨이2018년 오하이오 주 컬럼버스에서 개최된 연합감리교 여선교회 정기총회의 폐회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담대하게 세상을 변화시키자고 촉구한 연합감리교회 여성들

6000 여명의 연합감리교회 여선교회 회원들이 모여 담대하게 세상을 변화시키자고 촉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