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NJ/NY 총회, 4월 12-15일

사랑하는 동역자들께

사순절 기간, 여러분 가정에 주님의 평화가 가득하기를 기도하며,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합니다.

오는 4월 12-15일까지 뉴저지에서 열리는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NJ/NY 총회" 등록하신 분들과 관심을 갖고 기도해 주시는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한인 총회에 관한 몇 가지 안내의 말씀들 드립니다.

1. 등록은 3월 1일로 마감이 되었지만, 그 후에도 여러 동역자들이 등록 가능성을 문의해 오셨습니다. 이에 한인총회 임원진은 호텔 측과의 상의를 통해 등록 시한을 3월 31일까지 연장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아직까지 등록을 못하신 분들은 등록원서를 작성하셔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참가신청서는 www.Koreanumc.org  에서 다운 받으실 수 있습니다.

2. 또한 지난 몇 년간 한인총회 기간 중, 지역사회, 연회, 한인 코커스/선교구에 지원하던 지원금 중 일부를 이번에는 보다 많은 동역자들이 모일 수 있도록 장학금으로 사용하기로 임원회에서 결정하였습니다. 총회에 참석하고 싶지만 경제적인 어려움 때문에 망설이시는 동역자들이 계시면 주저하지 마시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최선을 다해 돕도록 하겠습니다. 장학금은 하와이나 알라스카 등 멀리서 오시는 분들의 여비 보조 (비행기 값 $500 초과분에 대해서 $300까지)와, 선교교회 목회자/가족의 등록비 보조, 가족 참가자에 대한 등록비 할인 및 기타 장학금 지급이 필요하신 분들께 지급될 예정입니다.

3. 총회 기간 중 한인남선교회 전국연합회(회장 김영식 장로)에서 주최하는 "Stop Hunger Now"행사가 화요일 오후 4-6시까지 있습니다.

4. 총회 기간 중 친교 시간에 탁구대가 준비됩니다. 참가하실 분들은 라켓과 운동화를 준비해 오시기 바랍니다.

5. 총회 기간 중 은퇴 찬하/안수 축하/추모 시간을 가지려고 합니다. 참석하시는 분 중에 해당 되시는 분이 계시면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총회와 등록에 관한 문의는 한인총회 서기 이창민 목사(214-206-6789)/ [email protected])에게 해 주시기 바랍니다. 동역자들의 많은 참여를 다시 한 번 부탁드리며, 오는 4월 뉴저지에서 뵙게 되기를 기대하겠습니다.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총회장
김정호 목사 올림

올린날: 2010년 3월 16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관련자료

한인총회 일정표

한인총회 참가신청서
 

교단
2019년 4월 남부플로리다 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열린 한인총회에 참석한 김웅민 목사와 김정혜 사모.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미래를 고민하는 한인 교회에 드리는 고언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는데, 여론조사에 의존할 수는 없습니다. 성서적인 가르침에 충실하려는 분들의 진정을 이해하고 존중하면서, 서두르지 말고 우리가 처한 상황도 고려하고, 융통성을 가지고 2024년까지 선택을 인내하며 기다리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교단
1월 13일 플로리다주 탬파에서 열린 <결별을 통한 화해와 은혜의 의정서> 작성자들의 패널 토론회에서 중재 팀을 이끈 케네스 파인버그 변호사가 의정서가 작성된 과정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샘 하지스, 연합감리교뉴스.

한인 공동체와 <결별을 통한 화해와 은혜의 의정서>

한인 공동체와 연관성이 있는 의정서 내용과 한인 교회를 섬기는 목회자, 타인종 교회를 섬기는 목회자, 여성 목회자, 총회 대의원으로 선출된 한인 목회자 그리고 한인 2세의 반응.
교단
2019년 위스컨신 연회 중 위스컨신 연회 소속 지역감리사들과 함께한 정희수 감독. 사진 출처, 위스컨신 연회 페이스북.

2020년 새해를 맞이하여 위스컨신 연회의 정희수 감독과 나눈 신년 대담 3

위스컨신 연회의 정희수 감독과의 신년 대담 세 번째. 정희수 감독이 주재하는 위스컨신 연회의 사역과 2020년의 바람을 담은 신년 대담의 마지막 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