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총회: 선출된 5명의 새로운 사법위원

Mountain Sky Episcopal Area Bishop Elaine J.W. Stanovsky presides over the Judicial Council elections at General Conference 2016 in Portland, Ore. Photo by Maile Bradfield, UMNS.
Mountain Sky Episcopal Area Bishop Elaine J.W. Stanovsky presides over the Judicial Council elections at General Conference 2016 in Portland, Ore. Photo by Maile Bradfield, UMNS.

노르웨이와 모잠비크에서 온 연합감리교인 교단의 사법위원회 새로운 멤버 중 두 사람이다.

2016 총회 대의원들은 9명의 사법위원 중 임기가 끝나는 2명의 목회자와 3명의 평신도의 자리를 5월 16일 투표를 통해 선출했다.

2명의 목회자 위원들로는 노르웨이의Øyvind Helliesen목사와 캘리포니아 Lakewood의Luan-Vu Tran목사 이다. 선출된 평신도 위원들로는 필리핀 마닐라의 Ruben Reyes씨와 켄자스주Lawrence의 Deanell Reese Tacha, 그리고 모잠비크 Maputo의 Lídia Romão Gulele 등이다.

사법위원들은 8년의 임기로 선출되며, 4명의 선출되거나 재선출된 사법위원들이 아직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현 목회자 위원으로는 남부 콩고출신 텍사스 연회 소속인 J. Kabamba Kiboko목사와 재선되어 두 번째 임기에 있는 대 뉴저지 연회Dennis L. Blackwell 목사이다. 현 평신도 멤버는 아프리카 라이베리아 연회의N. Oswald Tweh Sr.와 재선되어 두 번째 임기에 있는 뉴욕연회의Beth Capen이다,

새로운 위원

노르웨이 연회의 감리사이며 감리사회 주임인Helliesen감리사. 그는 해외총회협의회와 유럽감리교 협의회 세계 감리교 협의회의 멤버이다. 그는 북유럽과 유라시아 장정의 편집자이다.

캘리포니아 Lakewood 제일연합감리교회의 Tran목사는 베트남에서 태어나 스위스에서 자랐다. 그는 2002년부터 남부 캘리포니아의 교회들을 섬기고 있으며, 캘리포니아-태평양(칼팩)연회의 멤버이다. 그가 가진 학위 중의 하나가 하버드 법대 졸업이다.

Reyes는 사법위원회의 두 번째 임기를 시작하게 된다. 그는 필리핀의 대법관으로 은퇴했고, 필리핀 고등법원의 구 법관이다. 그는 현재 마닐라의 중앙연합감리교회의 평신도리더이다.

캔자스 주 Lawrence에 있는 제일연합감리교회의 멤버인 Tacha는 1985년에 상고법원의 연방법관으로 임명되었다. 그녀는Saint Paul신학교의 이사로 10년이상을 활동했다.

Gulele는 2008년에 법관이 되었고, 모잠비크의 여성사법 법률 협의회의 멤버이다. 그녀는 여성 프로젝트 위원회의 의장이며, 모잠비크남부연회 Maputo West지방의 청장년 회장으로 섬기고 있다.

사법위원회는 연회기간에 감독이 내린 법적인 부분에 대해 검토를 하도록 되어있다. 또한 사법위원회는 교회의 하위법정에서 올라온 사안이나 교회의 공식적인 회의에서 특정한 행위에 대한 합법성의 판결이 의뢰가 들어올 때 심의하게 된다.

글쓴이: Linda Bloom, 연합감리교회 뉴스서비스(UMNS)
올린날: 2016년 5월 16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관련

교단
2019년 2월 열린 특별총회에 상정된 대표적인 4개의 플랜, <하나의 교회 플랜>, <연대적 총회 플랜>, <전통주의 플랜(수정안 포함)>, <단순한 플랜>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서 최종적으로 요약 정리

2019년 특별총회에 상정된 4가지 플랜에 대한 요약과 총정리

2019년 특별총회에 4가지 플랜을 이해하기 쉽도록 요약과 총정리했다.
교회 역사
사진제공 남부감리교회 퍼킨스 신학대학의 브리드웰 도서관 특별 컬렉션

연합감리교회의 장정은 언제 처음 만들어졌나요?

감리교회의 첫 장정은 1784년 성탄절, 미국에서 새로 태어난 감리교의 치리를 위해 “토마스 코크, 프란시스 애즈베리 목사 및 다른 지도자들의 대화 회의록”이라는 이름으로 채택되었습니다.
교단
지난 8월 2일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대안특위와 중앙위원회 그리고 회장단이 특별총회와 한인교회를 위해 기도하고 있는 모습. 사진 김응선 목사, UMNS.

연합감리교 한인총회, 한인교회연합회 결성을 준비하다

한인총회 대안위원회가 주최한 한인교회 목회자들의 오픈 포럼에서 특별총회의 결정에 따른 한인교회에 미칠 영향과 향후 방향에 대한 대응을 위해, “(가칭)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연합회”의 발족을 결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