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9일은 연합감리교회 #GivingTuesday 입니다.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는 #Giving Tuesday는 추수감사절 후 첫째 화요일에 시작된다. 참여자들이 보다 효과적인 방법으로 자선 단체를 지원하고, 그 단체들의 자선사업을 돕기 위한 이 운동은 미국의 쇼핑 전통의 날들인 Black Friday, Local Business Saturday 그리고 Cyber Monday 대안으로 전개되고 있다.

작년, 27개국의 약 6000여 명의 후원자들로부터 280만 달러의 헌금이 전 세계의 선교와 사역을 돕기 위한 특별지정선교헌금(The Advance)으로 #GivingTuesday를 통해 드려졌다. 모든 헌금은 선교사들 또는 각 후원자들에 의해 선택된 프로젝트에 직접 전달된다.

올해도, 몇몇의 연합감리교회 교단 기관과 선교단체는 #Giving Tuesday에 참여하며, 온라인 모금에 참여할 수 있는 여러 방법을 제공한다. 아래 교단을 통해 지원하는 몇 가지 방법을 제시한다.

지원은 또한 다른 연합감리교회 사역기관인 Black Methodists for Church RenewalMethodists Associated Representing the Cause of Hispanic Americans를 포함한 United Methodist Men Foundation, United Methodist Women 그리고 UMC Foundation을 통해 온라인으로 할 수 있다.

올린날: 2016년 11월 28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관련

교회일치
방콕에서 7월 10일부터 12일까지 열린 한반도 에큐메니칼 포럼 참가자들이 기도하기 전에 손에 손을 잡고 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이홍정 목사(앞줄 왼쪽에서 두 번째)와 조선그리스도교련맹의 강명철 위원장(앞줄 왼쪽에서 세 번째). 사진 제공,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EFK포럼, 한반도에서 더 이상 전쟁은 없어야

세계교회협의회의 EFK포럼 참가자들은 한반도와 세계 평화를 위해, 새로운 대화를 향한 대안을 제시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사회적 관심
2018년 8월 와싱턴DC에서 열린 평화축제 참석자들이 전쟁상태 중단, 가족 상봉, 그리고 한반도의 평화를 위한 기도를 촉구하며 행진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회 뉴스.

미 하원 한반도 평화 지지 결의안 통과

미 하원이 2020회계연도 국방수권법안에 '외교를 통한 대북문제 해결과 한국전쟁의 공식 종식을 촉구하는 결의안'이 추가된 법안을 통과시켰다.
총회
2019 총회 둘째 날  모습.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회 뉴스(UM News).

미국에서 선출된 연합감리교회 2020년 총회 한인계 대의원 7인

연합감리교회 2020 총회에 참석하게 될 미국 대의원 482명 중 한인계 대의원 수는 7명으로 최종 집계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