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동남부연합회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마쳐

2014년 한인연합감리교회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가 Hyatt Place Chantilly 호텔과 와싱톤제일연합감리교회 (정성호 목사)에서 7월 21일부터 23일까지 열렸다. 올해 처음으로 여름방학 기간 중 개최된 이번 수련회에는 총 25가정 80여 명이 참석하여 특강과 목회에 대한 나눔의 시간 등을 가지며 2박 3일간의 일정을 보냈다.

한인연합감리교회 동남부연합회 회장인 정성호 목사는 초청의 글에서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는 목회자들의 목회정보 교환과 가족들의 만남의 기회를 통해 함께 기도하고 격려함으로 ‘건강한 목회자 가정, 건강한 목회, 건강한 교회’ 세우기를 실천하고 있습니다.”라고 이번 수련회의 의미를 부여하며 초청하였다. 버지니아연회의 조영진 감독도 회의 때문에 수련회 참석은 못 하지만 이번 수련회가 버지니아에서 열리게 된 것을 기뻐하고 환영하는 인사의 글을 참석자들에게 전했다.

이번 수련회는 첫날의 이철구 목사(남부플로리다한인연합감리교회)의 특강과 장학순 목사(한인목회강화협의회)의 "역이민 시대의 이민목회 & 교단의 동향"이라는 주제의 강연 등을 통해 참석자들이 유익한 정보를 얻을 수 있었고, 공동체 프로그램과 목사와 사모의 중보기도의 시간을 통해 서로를 격려하고 나누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고 참석자들은 전했다. 또한 참석자들은 둘째 날 워싱턴 DC의 박물관이나 학교를 관광하는 즐거운 시간도 가졌다. 일부 참석자 가정들은 수련회 일정이 끝난 후에도 워싱턴 DC에 남아서 25일과 26일에 열린 ‘한반도 화해와 통일을 위한 평화행진과 기도회’에 참석하였다.

한인연합감리교회 동남부연합회 회장단으로 회장 정성호 목사, 부회장 백승린 목사, 총무 홍성국 목사, 회계 김형렬 목사 등이 섬기고 있다.

올린날: 2014년 7월 31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2014 동남부 목회자 가족 연합수련회 안내

개체교회
93회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촬영상, 여우주연상 등 주요 4개 부분을 수상한 영화 노매드랜드(Nomadland).93회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촬영상, 여우주연상 등 주요 4개 부분을 수상한 영화 노매드랜드(Nomadland).

노매드랜드(Nomadland)에서 감리교 목사로 살기

93회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촬영상, 여우주연상 등 주요 4개 부분을 수상한 영화 노매드랜드(Nomadland)를 통해 감리교 목사의 삶을 반추한 김선중 목사의 영화 시리즈.
교단
대뉴저지 연회의 베다니 연합감리교회 전경. 출처, 베다니 연합감리교회 홈페이지.

한인 교회 목사 파송과 감독의 파송권에 관한 목소리들

연합감리교회 내 한인 목회자들과 웨슬리안언약협회(WCA) 목회자들 사이에서 감독의 파송권 및 파송 변경 권한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선교
오클라호마 인디언 선교연회(Oklahoma Indian Missionary Conference)의 연대사역 책임자인 다나 페우 목사(오른쪽)가 오클라호마주 로턴 근처 페타시 연합감리교회의 어린이들에게 마스크, 장갑, 모자, 담요를 나눠주고 있다. 연합감리교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는 오클라호마인디언 선교연회와 연대하여, 의류, 손 소독제, 생수 및 6,000여 장의 천 마스크를 제공하는 등 세계적 감염병 대유행을 이겨내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사진 제공, 기니 언더우드.

코로나바이러스와의 싸움에 손을 맞잡은 한인여선교회와 미 원주민들

연합감리교회 한인여선교회 전국연합회는 오클라호마인디언 선교연회와 연대하여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