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동남부연합회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마쳐

2014년 한인연합감리교회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가 Hyatt Place Chantilly 호텔과 와싱톤제일연합감리교회 (정성호 목사)에서 7월 21일부터 23일까지 열렸다. 올해 처음으로 여름방학 기간 중 개최된 이번 수련회에는 총 25가정 80여 명이 참석하여 특강과 목회에 대한 나눔의 시간 등을 가지며 2박 3일간의 일정을 보냈다.

한인연합감리교회 동남부연합회 회장인 정성호 목사는 초청의 글에서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는 목회자들의 목회정보 교환과 가족들의 만남의 기회를 통해 함께 기도하고 격려함으로 ‘건강한 목회자 가정, 건강한 목회, 건강한 교회’ 세우기를 실천하고 있습니다.”라고 이번 수련회의 의미를 부여하며 초청하였다. 버지니아연회의 조영진 감독도 회의 때문에 수련회 참석은 못 하지만 이번 수련회가 버지니아에서 열리게 된 것을 기뻐하고 환영하는 인사의 글을 참석자들에게 전했다.

이번 수련회는 첫날의 이철구 목사(남부플로리다한인연합감리교회)의 특강과 장학순 목사(한인목회강화협의회)의 "역이민 시대의 이민목회 & 교단의 동향"이라는 주제의 강연 등을 통해 참석자들이 유익한 정보를 얻을 수 있었고, 공동체 프로그램과 목사와 사모의 중보기도의 시간을 통해 서로를 격려하고 나누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고 참석자들은 전했다. 또한 참석자들은 둘째 날 워싱턴 DC의 박물관이나 학교를 관광하는 즐거운 시간도 가졌다. 일부 참석자 가정들은 수련회 일정이 끝난 후에도 워싱턴 DC에 남아서 25일과 26일에 열린 ‘한반도 화해와 통일을 위한 평화행진과 기도회’에 참석하였다.

한인연합감리교회 동남부연합회 회장단으로 회장 정성호 목사, 부회장 백승린 목사, 총무 홍성국 목사, 회계 김형렬 목사 등이 섬기고 있다.

올린날: 2014년 7월 31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2014 동남부 목회자 가족 연합수련회 안내

선교
미드허드슨한인연합감리교회(담임 이용연 목사)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보낼 구호 물품을 담은 “사랑의 돌봄 가방 만들기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제공, 권오연 전도사.

코로나 19의 사망의 음침한 골짜기에 빛을 비추는 교회들

코로나19로 인한 음침한 사망의 골짜기에 빛을 비추며 함께 건너는 한인공동체들이 있다.
사회적 관심
휴전선에 한반도 평화를 위한 순례자들이 기도문을 걸어놓은 모습. 사진 그레고리 드 폼벨레, WCC.

한국전쟁 70주년에 드리는 평화를 간구하는 기도

한반도 평화통일은 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이 아닌 것을 알게 하시려고 70년 세월을 채우신다면 이제는 하나님의 뜻 이루시옵소서. 평화를 이루시고 하나님 나라와 그의 의를 이루시옵소서.
사회적 관심
정희수 감독이 2020년 6월 25일 한국전쟁 70주년 평화기도회에서 설교하고 있다. 유튜브 캡처.

평화를 이루기까지

예수님의 십자가 따라서 이제 더욱 <평화와 화해의 일>을 행함으로 “십자가 따라 가는 제자, 십자가 지고 사는 제자로 삼아 주십시오.”라고 기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