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동북부연합회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마쳐

7월 28일부터 30일까지 랭커스터 라마다 호텔에서 2014년 동북부연합회 목회자 연합수련회가 열렸다. 목회자와 가족 약 95명이 참석한 이번 수련회는 여러 특별 프로그램과 휴식, 그리고 친교를 통해 재충전의 시간을 가졌다.

특별히 이번 수련회에서는 아틀란타한인교회 김정호 목사를 강사로 초청하여 건강한 교회부흥”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배움과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김정호 목사는 4번의 강의를 통해 역기능적인 교회의 내용을 분석하고 그러한 내용에 대해 참석자들과 함께 생각해보는 시간을 통해 본질적인 교회, 기능적인 교회로 우리의 교회들이 나아갈 수 있도록 하는데 필요한 교회의 사명, 목회자 영성, 목회의 근본적인 도전을 주었다고 참석자들은 전했다.

참석자들은 유명한 밀레니엄 극장에서 규모가 큰 연극 "모세"를 관람하며, 즐거움과 함께 목회자의 소명과 열정에 대해 생각하는 시간을 가졌다. 참석한 목회자들은 목회에 대한 무언가 신선한 깨달음과 열정, 그리고 영혼의 건짐이라는 전도 소명감으로 새롭게 무장해야 함을 새삼 느낄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한식, 양식, 아미쉬 지역 음식 등이 참석자들의 입맛을 돋구어 주었으며, 깊은 대화와 친교는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이번 수련회에서는 새로운 동북부연합회장으로 이희문 목사를 선출하고 새로운 임원진과 앞으로의 사업계획은 새 임원진에 일임하기로 하였다. 동북부연합회 동북부연합회 회장 차명훈 목사(는 페이스북에 “Lancaster에서 연합감리교회 한인목회자 동북부지역 수련회가 모이고 있습니다. 부족하나 회장으로 임원들과 함께 열심히 섬길 수 있는 기회가 되어서 기뻤습니다.”라는 소감을 남기기도 했다.

올린날: 2014년 7월 31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개체교회
2020년 10월 15일에 화상으로 열린 <2020년 한인목회강화협의회> 연차대회 모습, 사진 제공, 한인목회강화협의회.

한인목회강화협의회 코로나 시대의 사역을 모색하다

한인목회강화협의회는 연차회의에서 코로나 시대에 한인 교회와 공동체가 어떻게 사역해야 할지를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개체교회
두루알리미는 연합감리교뉴스와 자료가 담긴 전자신문이다. 11월 2일부터 매월 2회 정기적으로 구독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그래픽,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당신을 위한 전자신문 <두루알리미> 구독 안내

구독 신청을 하면 누구나 무료로 매월 2회씩 받아볼 수 있는 연합감리교인들을 위한 뉴스와 자료가 담긴 전자신문 <두루알리미>가 11월 2일부터 격주로 정기 발행된다.
개체교회
지난해 11월 27-30일 시카고에서 열린 2030컨퍼런스의 참가자들 모습. 사진 제공 한명훈 목사, 2030 컨퍼런스.

뉴노멀 시대의 제자를 키우는 2030 컨퍼런스

누구도 가보지 못하고 예측할 수도 없는 새로운 시대를 사는 이 땅의 청년들을 제자로 세우기 위한 2030컨퍼런스가 11월 25-27일 온라인으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