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MCOR, 15만 달러 일본 재해복구 기금 전달 승인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의 전반기 이사회에서는 15만 달러를 일본을 위한 재해 복구 기금으로 사용하기로 승인했다. 일본 재해 구호 기금으로 모금된 1백 6십만 달러 중에서 15만 달러를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의 오랜 협력기관인 아시아농업기구(ARI)에 기금으로 전달하게 된다. 이 기구에서는 친환경농업 기술을 훈련시키는 일을 맡고 있다. 이 기구의 건물들이 지난 3월 11일에 있었던 지진으로 많이 손상을 입어 이번 봄에 시작되는 수업에 지장을 받고 있다.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 긴급재해 담당자인 Melissa Crutchfield에 따르면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는 5월 한국의 서울에서 열리게 될 세계 각국의 초교파적 협력기관들의 모임에 참석해 재해 구호를 위한 정보를 나누고 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자료 출처: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UMCOR) 웹사이트, http://new.gbgm-umc.org/umcor/
올린날: 2011년 4월 14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Setting a Vision (기사내용 출처)

개체교회
연합감리교뉴스와 연합감리교자료 전자신문인 <두루알리미>가 2021년 7월 둘째 주부터 매주 독자들을 찾아간다. 그래픽,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두루알리미, 7월부터 매주 독자들을 찾아간다

독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한인연합감리교인들을 위한 뉴스와 자료를 담은 전자신문인 두루알리미가 7월부터 매주 독자들을 찾아간다.
사회적 관심
연합감리교뉴스의 편집장인 팀 탠튼이 언론 자유에 관한 인터뷰를 하고 있다. 사진은 인터뷰 동영상 갈무리.

정보는 공공재(公共財)이다

세계 언론 자유의 날을 맞아, 연합감리교뉴스의 편집장인 팀 탠튼은 인터뷰를 통해, "정보는 독점하는 것이 아닌 공공재(公共財)이며, 공공의 이익을 위해 필수적이고, 교회의 경우에는 특히 더 그렇습니다."라고 말한다.
개체교회
연합감리교뉴스와 연합감리교자료 전자신문인 <두루알리미>가 2021년 7월 둘째 주부터 매주 독자들을 찾아간다. 그래픽,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당신을 위한 전자신문 <두루알리미> 구독 안내

구독 신청을 하면 누구나 무료로 매월 2회씩 받아볼 수 있는 연합감리교인들을 위한 뉴스와 자료가 담긴 전자신문 <두루알리미>가 10월 30일부터 격주로 정기 발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