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하이오 총격 사건 이후 돌봄 사역에 나서고 있는 교회들

월요일 아침에 총격사건이 한 연합감리교회 근교의 학교에서 발생했다.

클리브랜드에서 동쪽으로 30마일 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한 Chardon High School을 위성사진으로 보면, H. Daniel Drew 목사가 섬기고 있는 Chardon UMC가 근처에 있는 것을 보게 될 것이다.

2월 27일 학교 수업이 시작되었을 때, 한 젊은 남성이 학생들이 아침을 먹고 있는 학교 식당에서 총을 발사하기 시작했다. 신문 기사에 따르면 5명의 학생들이 총상을 입었다. 그 중 3명은 중상을 입어 클리브랜드의 MetroHealth Medical Center로 헬기로 이송되었는데, 그곳에서 한 명은 사망했다.(2월 28일 현재 2명이 더 사망한 것으로 보도되었다.) 다른 2명은 Mayfield Heights에 있는 Hillcrest Hospital로 이송됐다.

지역신문인 Cleveland Plain Dealer에 따르면 용의자로 밝혀진 T.J. Lane은 체포되었다. 그는 이 학교 학생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피해자들의 신원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2월 28일 현재 밝혀진 세 명의 사망자는 Russell King Jr., Daniel Parmetor, Demetrius Hewlin)

학생들은 Maple Elementary School로 대피시켜졌다. 관계자들은 Chardon 지역의 학교들을 봉쇄했고, 나머지 학생들은 안전하다고 알렸다.

"몇몇 학부형들로부터 소식을 들었어요. 우리 교회 아이들 중 2명이 그 식당에 있었지만, 총에 맞지는 않았답니다"라고 Chardon UMC의 사업관리를 맡고 있는 Cathy Comerford는 말했다.

한 명의 카운슬러와 2명의 선생님이 이 교회의 교인이다. 학교 교육감으로부터 모든 일에 대한 설명이 있을 것이라면서 카운슬러는 이 사건에 대한 언급을 피했다.

"사고가 난 학교는 우리 교회에서 가깝습니다. 그래서 그 학교의 직원들과 학생들과 관계된 것이 많습니다"라고 Drew 목사는 말했다. 매년 봄 학생들은 학력 평가 시험을 이 교회에서 치른다.

"참 어려운 상황입니다"라고 그는 덧붙였다. 인구 5,100명 정도로 서로 밀접한 곳인 Chardon은 "아주 우호적이고, 성장하는 지역사회로 잘 알려져 있다." 30여 명의 십대 청소년들이 교인 1,000명인 이 교회의 청소년 그룹에 참여하고 있다.

오전 중반쯤 Drew 목사는 "도울 일이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학교에 들른 다음 지역사회 모임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시내티대학 내 Wesley Foundation의 실무담당자인 Melanie Reuter는 Wesley House에 살고 있는 학생 두 명이 이 학교 졸업생인데, 그 중 한 학생의 어머니가 이 학교에 근무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총격 사건이 발생하고 몇 시간 뒤에 기도 모임을 인도했다.

Drew 목사는 이 사건과 관련된 모든 이들을 위해 기도해 줄 것을 부탁했다. 초 교파적인 지역 기도회가 Chardon의 St. Mary 가톨릭교회에서 2월 28일 저녁 7시에 열릴 예정이다.

글쓴이: 글쓴이: Barbara Dunlap-Berg,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옮긴이: 김영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ykim@umcom.org
올린날: 2012년 2월 28일

Related Articles

Churches reach out after Ohio shootings (영어기사 원문)

관련

교단
Korean United Methodist News Logo

연합감리교회 뉴스(UMNS), 독립적이고 새로운 웹사이트를 시작

연합 감리 교회의 공식 뉴스 발행 기관인 연합감리교 뉴스(United Methodist News Service: UMNS)가 새로운 독립형 웹사이트인 UMNews.org로, 한국어 소식은 UMNews.org/ko로 뉴스 서비스를 시작한다.
총회

특별총회 Update - 감독들의 제안

총감독회의의 대다수 감독들은 동성애에 대한 개교회와 연회의 입장과 신학에 더 많은 자유를 허락하는 하나의 교회 모델을 추천했다.
선교

평화로 한 걸음 더 가까이 간 남과 북, 그 기적을 축하합시다

4월 27일 함께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판문점의 평화의 집에서 만나기 위해 비무장지대를 건넜습니다. 그들은 그곳에서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을 발표 하였습니다. 모두 함께 오늘의 기적을 축하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