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 개척

선교
조오지 오글 목사가 2002년 10월 4일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초청으로 방한해 민주화운동과 관련된 연설을 하는 모습. 사진 발췌, 경향신문.

한국 노동자와 약자의 아버지 조오지 오글 목사 하나님 품에 안기다

복음 전파자로, 교육자로, 한국 민주화 운동의 강력한 옹호자로, 한국 노동자와 약자의 아버지라 불리던 조오지 오글(한국 이름, 오명걸) 목사가 콜로라도주 라파에트에서 91세의 나이로 하나님 품에 안겼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