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 건물

교단
미국 내 개체 교회의 교단 탈퇴에 관한 교단 차원의 공식 입장은 없다. 장정 ¶2553이 로드맵 역할을 할 수 있지만, 이 법은 또한 각 연회에게 소속 교회들의 탈퇴에 관한 추가 기준을 마련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 사진 제공: 조나단 빌링어, 위키미디어 커먼즈, 그래픽 작업: 로렌스 글래스, 연합감리교뉴스.

교단 탈퇴, 연회마다 기준이 다양하다

미국 내 개체 교회의 교단 탈퇴에 관한 교단 차원의 공식 입장은 없다. 장정 ¶2553이 로드맵 역할을 할 수 있지만, 이 법은 또한 각 연회에게 소속 교회들의 탈퇴에 관한 추가 기준을 마련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
교단
연합감리교뉴스는 1,300백만 연합감리교회 교인들에게 소식을 전하는 유일한 공식 언론 기관이다. 사진 속의 지도, 픽사베이. 그래픽, 연합감리교뉴스.

플로리다 106개 교회, 집단 교단 탈퇴 소송 제기

플로리다 연회의 100여 개 교회는 재산을 보유한 채 교단을 탈퇴하고, 신학적으로 보수적인 교단에 합류하기 위한 소송을 제기했다.
교단
북조지아 연회와 조지아주 매리에타에 소재한 마운트베델 연합감리교회 사이의 소송은 마운트베델 교회가 북조지아 연회에 1,310만 달러를 납부하기로 합의함으로써 마침내 마무리되었다. 사진, 구글 지도의 이미지.

마운트베델 교회 1,310만 달러를 납부하고 교단을 탈퇴하기로

북조지아 연회와 조지아주 매리에타에 소재한 마운트베델 연합감리교회 사이의 소송은 마운트베델 교회가 북조지아 연회에 1,310만 달러를 납부하기로 합의하면서, 마침내 마무리되었다.
교단
신학적으로 보수적 그룹의 새로운 교단인 글로벌감리교회가 오는 5월 1일 출범한다. 새 교단의 출범이 연합감리교인들에게 주는 의미는 무엇일까? 사진 속의 교회, 아담 모스, 언스플래시; 그래픽, 로렌스 글래스, 연합감리교뉴스.

새로운 교단이 출범하면 일어날 일들

신학적으로 보수적인 글로벌감리교회가 5월 1일 출범하지만, 새 교단이 연합감리교회로부터 실효적으로 분리되기까지는 시간이 필요하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