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

교단
총회 재무행정위원회 이사회의 부회장인 크리스틴 도슨과 데이비드 벨 목사가 테네시주 내쉬빌에 있는 스카릿베넷센터에서 열린 회의 중 손을 들고 있다. 이날 모였던 연합감리교 지도자들은 지난 30년 중 가장 적은 예산안을 제출하기로 했다. 사진, 케이틀린 베리, 연합감리교뉴스.

GCFA 교단 예산 8천만 달러 추가 삭감

연합감리교회의 재정을 관리 담당하는 재무행정위원회 이사회는 이미 감축된 교단 예산에 8천만 달러를 추가로 삭감하는 안을 승인했다. 이는 1988년 이래로 가장 적은 예산이다.
교단
The Rev. L. Fitzgerald “Gere” Reist II (center) is honored for his years of service as secretary of the United Methodist General Conference during the denominational meeting May 20 in Portland, Ore. Presenting him with a blanket are Cynthia Kent (left) and Raggatha Calentine. Photo by Mike DuBose, UMNS

5월 20일 총회: 증액된 예산 통과

2016 총회의 마지막 날은 예산 심의로 시작을 했고, 예정 시간을 넘지 않으려고 노력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