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 윌키 제자사역부를 떠나다

테네시주 내슈빌, 2016년 9월 14일/연합감리교회 제자사역부/ – 부총무와 다락방국의 발행인 겸 세계 편집인으로 있는 사라 윌키(Sarah Wilke)는 지금 이후부터 연합감리교회 제자사역부의 직원이 아니다.

이 발표는 윌키에 대한 항의 제기에 관하여 인사부에서 조사를 끝마친 후, 제자사역부 총무인 주니어스 닷슨(Junius Dotson)목사가 공표하였다.

“우리는 사라가 잘 되기 바라고 다락방국과 제자사역부 전체를 위해 일한 그녀의 많은 재능과 수고에 감사합니다”라고 닷슨 목사는 말했다. “사라는 뛰어난 지도력을 지니고 종교출판 산업의 큰 변화 가운데에서 다락방국을 이끌었으며 출판과 프로그램 모두를 성공적으로 재정비하였습니다.”

닷슨 목사는 임시 부총무를 임명하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대신에, 부총무가 임명되기 전까지는 다락방국의 경영관리팀에서 매일의 업무를 관리하고 저에게 정기적으로 보고할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사라 윌키는 2009년에 다락방국의 직위를 맡았다. 그 전에는 UMR Communications 최고 경영자로 있었으며, 그녀는 그 회사의 157년 역사상 첫 여성 경영자의 자리에 있었다. UMR Communications에서의 직위에 앞서, 그녀는 4년 동안 북텍사스연회의 도시사역 전략가로 섬겼다.

연합감리교회 제자사역부의 사명은 세상을 변화시킬 제자들을 세우기 위해 연회와 개체교회 지도자들을 지원하는 것입니다. 연합감리교회의 총회기관으로 제자사역부는 1908 Grand Avenue, Nashville, Tenn.에 있습니다. 자세한 안내는 www. UMCdiscipleship.org을 방문하시거나 Communications Office 전화 (877) 899-2780, Ext. 1726으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번역자료 제공: 연합감리교회 제자사역부 (Discipleship Ministries), TN

영어기사 보기

올린날: 2016년 9월 19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관련

사회적 관심
지난 7월 10-12일 방콕에서 열린 한반도포럼에서 정희수 감독(미 위스콘신연회)이   성서에 기초한 한반도 평화에 대하여 발표하고 있는 모습. 사진 제공,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평화는 동사입니다

정희수 감독이 지난 7월 10-12일 방콕에서 열린 한반도포럼에서 성서에 기초한 한반도 평화를 위한 '평화의 기초를 다지고, 건설하며, 유지하는 일'에 대한 성서적 근거를 말한다.
선교
(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부티카묘의 세부양식, 사진, 위키미디어의 글로브트로터 19; 스테인글래스 창문, 사진, 케틀린 베리, UM News. 성경과 십자가, 사진, 마이크 드보스, UM News. 미틸라 지하묘지의 닻과 물고기 두 마리 세부양식; 조지 밀 목사 사진, 마이크 두보스, UM News.

연합감리교 선교사의 상징 <십자가 닻>

연합감리교회 선교사들이 목에 걸고 다니는 십자가 닻의 의미와 역사를 살펴본다.
신학
‘다양한 목소리, 한 믿음(Many Voices, One Faith)’은 연합감리교회 내 관심 있는 주제에 관한 신학적 관점을 공유하고, 오늘날 연합감리교인이 된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이해를 돕기 위한 포럼이다.

연합감리교인들, 그리스도를 중심에 두라

존 웨슬리라면 연합감리교인들에게 예수 그리스도와 그의 명령을 그들 삶의 중심에 두고, 분열케 하는 교만과 이데올로기에 저항하라고 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