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동하는 교회(Vital Congregations) 한국어 웹페이지

"행동으로의 부르심"(Call to Action) 조사 보고서를 바탕으로 계획되어 총감독회의와 연대사업회의의 승인으로 추진 중인 생동하는 교회 늘리기 프로젝트(Vital Congregations Project)가 최근 연합감리교회 내의 주요사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각 교회는 앞으로 4년 동안 추진할 '제자양성의 목표'를 정해 보고하도록 되어 있다.

이를 위해 "생동하는 교회" 웹페이지(영어 버전)가 만들어졌으며, 이제는 목표수치 입력에 가장 필요한 "홈페이지""목표 세우기" 페이지가 한국어로 볼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목표를 설정하며 생길 수 있는 여러 가지 의문사항에 관한 정보인 "FAQ-생동하는 교회로의 목표 세우기"와 "목표수치 입력방법"도 한국어로 번역되었다.

올린날: 2012년 1월 11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생동하는 교회 한국어 웹사이트

관련

교단
황인숙 목사는 일리노이 그레이트리버스연회의 정회원 목사로, 30년 동안 지역 교회의 목사와 감리사로 섬기다가 2018년에 일리노이주 카본데일의 그레이스연합감리교회에서 은퇴했다. 사진 제공 황인숙 목사.

우리는 장벽을 무너뜨리며, 다리를 놓으라고 부름 받은 존재

우리는 목소리를 낼 수 없는 사람들의 목소리가 되어야 한다. 우리는 모두 배척받는 사람들과 연대하고, 장벽을 무너 뜨리며, 다리를 놓으라고 부름 받은 존재다.
교단
아이오와연회 센트럴지방 감리사 전희천 목사. 사진 제공 전희천 목사.

아이오와연회의 센트럴지방 감리사 전희천 목사, 공개 사과문 발표

아이오와연회 센트럴지방의 감리사인 전희천 목사가 6월 6일 자신이 감리사회의 일원으로 성소수자인 블래델 목사를 고발하는 문서에 서명한 과거를 고백하고 공개사과문을 발표했다.
선교
미 육군 3사단 소속 부대에서 군목으로 사역하고 있는 이두수 목사, 사진 제공 이두수 목사.

군목, 또 다른 선택, 또 다른 소명 2

군목사단에서는 열린 목회와 열린 성찬 그리고 유아 세례를 차별 없이 베푸는 연합감리교회 목회자를 기다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