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동하는 교회(Vital Congregations) 한국어 웹페이지

"행동으로의 부르심"(Call to Action) 조사 보고서를 바탕으로 계획되어 총감독회의와 연대사업회의의 승인으로 추진 중인 생동하는 교회 늘리기 프로젝트(Vital Congregations Project)가 최근 연합감리교회 내의 주요사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각 교회는 앞으로 4년 동안 추진할 '제자양성의 목표'를 정해 보고하도록 되어 있다.

이를 위해 "생동하는 교회" 웹페이지(영어 버전)가 만들어졌으며, 이제는 목표수치 입력에 가장 필요한 "홈페이지""목표 세우기" 페이지가 한국어로 볼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목표를 설정하며 생길 수 있는 여러 가지 의문사항에 관한 정보인 "FAQ-생동하는 교회로의 목표 세우기"와 "목표수치 입력방법"도 한국어로 번역되었다.

올린날: 2012년 1월 11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생동하는 교회 한국어 웹사이트

관련

선교
짐바브웨 출신 선교사 로레인 챠린다는 서오하이오연회에서 온 방문객들에게 콩고 북카탕가의 카미삼바 농장을 보여주고 있다. 서오하이오연회는 북카탕가연회와 탄가니이카연회와 자매결연을 한 연회이다. 사진 제공 로레인 챠린다

선교사들은 아프리카에서 섬김의 기쁨을 나눈다.

50명 이상의 선교사들이 함께 모여 자신의 경험을 나누며, 다른 나라에서 봉사하는 이들의 경험을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총회 기관
고등교육사역부 기사 사진 캡쳐

고등교육사역부에서 목회자의 학자금 부채를 줄이기 위해 제공하는 장학금

고등교육사역부에서 미래 목회자들의 학비 부채 부담을 완화하고, 재정적 미래를 안정적으로 계획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교회 역사
사진제공 남부감리교회 퍼킨스 신학대학의 브리드웰 도서관 특별 컬렉션

연합감리교회의 장정은 언제 처음 만들어졌나요?

감리교회의 첫 장정은 1784년 성탄절, 미국에서 새로 태어난 감리교의 치리를 위해 “토마스 코크, 프란시스 애즈베리 목사 및 다른 지도자들의 대화 회의록”이라는 이름으로 채택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