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기는사람들 11/12월호 발행

인쇄되어 발행되는 것으로는 마지막인 '섬기는사람들' 11/12월호가 "교회가 젊은이를 부른다"라는 주제로 발행되었다. 지금 교단의 중점사역으로 떠오르는 젊은이를 위한 사역이 우리 한인연합감리교회 내에서는 어떻게 적용이 되고 있는지를 조명해 보았다. 또한 교단의 새로운 교육의 장이 될 사이버 캠퍼스에 관한 정보와 신학하며 목회하기, 그리고 구약 다시 읽기 등 다채로운 정보들이 포함되어 있다. 특히 이번 호에는 교단의 상황을 알 수 있는 '2012년 교회보고서' 또한 insert형식으로 들어 있다.

올린날: 2012년 10월 25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sources

섬기는사람들 2012년 11/12월호 디지털버전

교단
짐바브웨 무타레에서 열린 아프리카 지역감독회에서 시에라리온의 존 케이 얌바수 감독이 발언하고 있다. 아프리카 감독들은 2020년 총회 후에도 아프리카에서는 연합감리교회가 계속될 것이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사진 팀 탠튼, 연합감리교뉴스.

아프리카 지역감독회 교단 분리 반대를 천명하다

아프리카 지역감독회는 2020년 총회 후에도 연합감리교회는 분열 없이 계속되어야 한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선교
아프리카와 아시아 여성 신학자 컨퍼런스 참가자들은 서울의 이화여자대학교를 방문했다. 이 학교는 감리교 선교사인 메리 스크랜튼에 의해 1886년 설립되었다. (왼쪽부터 일레인 고, 엘비라 모이세스, 메모리 치코시, 룻 다니엘, 비유티 마엔자니스, 박희로, 마아라잇조 무탐바라, 캐시 아미스테드, 엘리자베스 타피아, 유연희. 전면 :헬레나 구이디오네, 이현주)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아시아와 아프리카 여성 신학자들: 새 길을 내다

아시아와 아프리카 여성 신학자들이 여성의 눈으로 성서를 해석하고, 성, 인종, 계급 등에 관한 신학적 관점을 나누기 위해, 지난 8월 12일부터 15일까지 서울에서 모였다.
선교
9월 5일, 해안 경비대원이 HC-144대양경비 항공기에 탑승한 민간인과 대화하고 있다.  마이애미에 기지를 둔 이 헬기 수송기는 허리케인 도리언으로 피해를 당한 열 명의 주민을 마쉬 하버에서 바하마의 낫소로 이동시켰다. 사진 제공 미 국방부.

연합감리교 구호위원회(UMCOR) 바하마 구호활동 개시

연합감리교회 구호위원회는 허리케인 도리안이 강타한 그랜드바하마섬과 아바코섬의 생존자들을 돕기 위해 바하마 감리교인들과 연대하여 구호활동을 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