잃음의 원리

하나를 잃으면 다른 것을 얻는 영적인 원리를 일컬어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룬다(롬8:28)”는 말을 합니다. 그런데 이것은 말처럼 그렇게 단순하지는 않습니다.

우리는 돈을 잃으면 돈이 다시 손에 쥐어져야 주님이 나를 도와주셨고 나의 기도에 응답하셨다고 고백합니다. 건강을 잃으면 건강을 다시 찾아야지만 비로소 주님이 나를 찾아오시고 도와주셨다고 고백합니다. 잃어버린 것을 그대로 회복해야지만 주님이 도우셨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현실은 반드시 그렇게 되는 것만은 아닙니다. 내가 A를 잃어버리고 A를 다시 얻기를 소원하지만 주님은 A를 다시 주시지 않고 B를 주실 때가 있습니다. 돈을 잃으면 건강을 주실 때가 있습니다. 건강을 잃고 명예를 얻게될 경우도 있습니다. 가까운 사람에게 배신을 당하고 앞길이 막막할 때 그대신 능력 있는 하나님 자녀로서의 삶을 살게하시는 은혜를 허락하시는 경우도 있습니다.

세상에서 무엇인가를 잃어버렸습니까? 그러면 하나님으로부터 소중한 무엇인가를 얻게 될 것입니다. 우리에게 중요한 어떤 것을 잃어버려서 괴로워하고 슬퍼하면서 주님께 기도할 때가 있습니다. 그러나 아무리 매달리며 기도해도 그것이 회복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럴 때에 주님이 나의 기도를 외면한다고

관련

교단
2018년 10월 19일, 조영진 감독이 LA 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회장단과 한인 감독들과의 대화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UMNS)

조영진 감독이 2019년 특별총회를 마치고 친구에게 보낸 편지

우리가 겸손한 마음으로, 하나님 앞에서 우리의 마음 우리의 생각을 비우고, 하나님의 길이 어디에 있는지 함께 기도하면서 분별한다면, 우리는 새로운 미래의 문을 열게 될 것입니다.
교단
김평안 목사와 화이트피쉬베이 연합감리교회 사역자들, 사진 제공 화이트피쉬 연합감리교회

특별총회와 나의 신앙고백

저는, 그리스도의 사람이라고, 그리스도를 사랑한다고 고백하는 사람들이 모든 이를 환대하는 연합감리교회가 되기를 소망하며 기도하겠습니다.
교단
연합감리교회 2019년 특별총회 개회예배 광경. 사진 케이트 베리, UMNS.

2019 특별총회에서 부적격자 투표에 관한 논란

총회 진행을 맡았던 총회위원회는 연합감리교회의 최고 입법기구인 총회에서 부적격자가 투표권을 행사했는지 조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