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이코스대학 총격 사건의 충격 속에

죽음의 권세도 깨뜨리고 부활하신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문안 드립니다.

어제 오전 오클랜드 오이코스대학에서 끔찍한 총기 사건이 벌어져 많은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현재까지 자세한 피해자 정보가 공개되지는 않았으나, 이 지역에 발생한 총기사건의 희생자와 그 가족들을 위로하고, 또 다시는 이런 폭력 사태가 발생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오클랜드 알랜템플교회에서 화요일(3일) 오후 6시 기도 모임을 갖습니다.

이 모임에는 한인 교회의 목회자들과 성도님들은 물론 지역의 다른 인종 관계자들도 함께 참여할 예정입니다. 오클랜드 진콴(Jean Quan) 시장을 비롯 각계 각층의 시민들이 비극적인 사건의 희생자들을 함께 추모하는 시간을 갖습니다. 기도와 위로로 희생자 가족들과 지역 공동체 구성원들을 서로 품도록...

장소: Allen Temple Baptist Church
8501 International Blvd. Oakland CA (교회 전화 510-918-9988)

추) 저희 오클랜드한인연합감리교회로 샌프란시스코 클로니컬과 오클랜드 트리뷴 등 여러 언론이 계속 정보를 알고자 연락이 오고 있습니다. 오늘 새벽에는 정희수 감독님이 위로와 격려의 전화가 왔고, 여성 희생자 가족이 오늘 우리 교회에서 추모기도회가 있는 줄 알고 연락이 왔지만 잘못된 언론 보도입니다.

오클랜드시와 희생자 가족들과 충격 속에 있는 한인커뮤니티를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오클랜드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이강원 목사 드림

올린날: 2012년 4월 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관련

교단
세인트루이스에서 있었던 2019년 연합감리교회 총회의 폐회 중 총회 대의원 호르헤 락워드와 베쓰 앤 쿡 목사가 서로를 안아주고 있다. 두 사람은 당시 교단 탈퇴안에 대한 토론에서 반대 의견을 개진하였다. 미국 내 연회들은 만약 개교회가 총회가 통과시킨 장정 하에서 교단을 탈퇴할 경우 얼마의 비용을 지불해야 하는지를 계산하고 있다. 사진 제공 마이크 드보스, UM News.

교단을 떠나는 교회는 막대한 비용을 감수해야

미국 내 연회들은 2019년 특별총회에서 통과된 법에 따라 개교회가 교단을 탈퇴할 경우 교회가 지불해야 할 금액을 계산하고 있다. 적지 않은 비용을 감당하게 될 것이다.
선교
박희로 목사가 2018년 7월 하와이 그리스도연합감리교회에서 열린 오하나 총회에서 설교하고 있는 모습. 박 목사는 인터뷰에서 “우리의 소명이자 우리가 하나님과 맺은 언약은, 그럼에도 불구하고(in spite of) 누군가를 사랑하기로 한 것이다.”라고 말했다. 사진 김응선 목사, UM News.

어떤 상황에도 불구하고, 사랑하기로

박희로 목사는 여성 목회자와 타인종 목회자들의 목회가 풍성해지고, 목회자 가정이 행복해지고, 회중으로부터 제대로 보살핌을 받으며, 인정받는 목회를 하도록 돕고 싶다고 말한다.
교단
황인숙 목사는 일리노이 그레이트리버스연회의 정회원 목사로, 30년 동안 지역 교회의 목사와 감리사로 섬기다가 2018년에 일리노이주 카본데일의 그레이스연합감리교회에서 은퇴했다. 사진 제공 황인숙 목사.

우리는 장벽을 무너뜨리며, 다리를 놓으라고 부름 받은 존재

우리는 목소리를 낼 수 없는 사람들의 목소리가 되어야 한다. 우리는 모두 배척받는 사람들과 연대하고, 장벽을 무너 뜨리며, 다리를 놓으라고 부름 받은 존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