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자료 담당 디렉터를 찾습니다

연합감리교회 공보부에서는 한인자료팀을 이끌어 갈 경험 있는 커뮤니케이터를 찾고 있다. 한인자료 담당 디렉터는 한인연합감리교회를 위한 잡지 '섬기는사람들' 편집과 한인연합감리교회 웹사이트 KoreanUMC.org 운영을 관할하고 한어 회중들을 위한 자료 개발 등의 업무를 맡게 된다. 저널리즘과 커뮤니케이션 분야 학사 학위 소지자로 연합감리교회에 대한 지식을 겸비하고 새로운 미디어에 대한 관심을 갖고 있으며 원만한 대인관계와 감독자로서의 역량을 지니고 팀사역을 감당할 수 있어야 한다. 번역/통역 능력을 갖추고 있어야 하고 통역사 인증서가 있으면 도움이 된다.

지원서와 함께 이력서, 지원자의 프로필, 일과 관련된 샘플이나 리스트를 10월 22일까지 아래 주소로 보내면 된다. 더 자세한 내용은 이곳을 클릭하면 볼 수 있다.

Helen Allen
Human Resources
United Methodist Communications
P.O. Box 320
Nashville, TN 37202-0320
Phone: 615-742-5137 Fax: 615-742-5428
Email: hr@umcom.org

Director of Korean resources. United Methodist Communications is seeking an experienced communicator to lead its Korean resources team. The director edits and oversees a multimedia Korean magazine, The United Methodist Church's Korean portal online, and the production of other resources serving Korean-speaking audiences. The job requires a bachelor's degree in journalism or communications, knowledge of The United Methodist Church, an active interest in new media, strong interpersonal and supervisory skills, and a teamwork management style. Certification as a language interpreter is helpful. Please send a resume and cover letter, along with work samples or a list of links to your work, to Helen Allen, Human Resources, United Methodist Communications, P.O. Box 320, Nashville, TN 37202-0320.

올린날: 2010년 9월 28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교회의 활력 어디서 찾을 것인가?

Kim to Lead Korean American, Asian American and Pacific Islander Ministries Office

Resources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한인자료 담당 디렉터 공고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한인자료 담당 디렉터 지원서

교단
한인 공동체 지체들인 한인연합감리교 선교협의회와 타인종목회자 전국연합회, 한인 2, 3세가 중심이 된 NEXUS와 한인교회총회 등이 다양한 활동과 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남플로리다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4월 29일 - 5월 2일 열린 2019년 한인총회 참가자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사역은 계속된다: 2019 여름 한인 공동체의 다양한 사역들

2019년 여름, 한인 공동체 지체들인 한인연합감리교 선교협의회와 타인종목회자 전국연합회, 한인 2, 3세가 중심이 된 NEXUS와 한인교회총회 등이 다양한 활동과 행사를 가졌다.
교단
짐바브웨 무타레에서 열린 아프리카 지역감독회에서 시에라리온의 존 케이 얌바수 감독이 발언하고 있다. 아프리카 감독들은 2020년 총회 후에도 아프리카에서는 연합감리교회가 계속될 것이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사진 팀 탠튼, 연합감리교뉴스.

아프리카 지역감독회 교단 분리 반대를 천명하다

아프리카 지역감독회는 2020년 총회 후에도 연합감리교회는 분열 없이 계속되어야 한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신학
아프리카와 아시아 여성 신학자 컨퍼런스 참가자들은 서울의 이화여자대학교를 방문했다. 이 학교는 감리교 선교사인 메리 스크랜튼에 의해 1886년 설립되었다. (왼쪽부터 일레인 고, 엘비라 모이세스, 메모리 치코시, 룻 다니엘, 비유티 마엔자니스, 박희로, 마아라잇조 무탐바라, 캐시 아미스테드, 엘리자베스 타피아, 유연희. 전면 :헬레나 구이디오네, 이현주)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아시아와 아프리카 여성 신학자들: 새 길을 내다

아시아와 아프리카 여성 신학자들이 여성의 눈으로 성서를 해석하고, 성, 인종, 계급 등에 관한 신학적 관점을 나누기 위해, 지난 8월 12일부터 15일까지 서울에서 모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