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전국지도자대회 취소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 드리며 섬기시는 교회 위에 하나님의 은혜와 축복이 함께 하시기를 기도합니다.

먼저 2011년 전국지도자대회가 취소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그 동안 2011년 전국지도자대회를 위해서 파트너교회연합회와 대회준비위원회가 지난 10월 디자인팀 모임을 하와이에서 갖고 준비를 하였지만, 2011년 대회를 개최하기로 했던 하와이 그리스도연합감리교회의 사정으로 대회를 치를 수 없어 안타깝지만 올 대회를 취소하게 되었습니다.

전국지도자대회는 한인연합감리교회 목회자와 평신도를 위한 전국적인 리더십 훈련프로그램으로 매년 메모리얼데이 주말을 이용해 3박 4일 동안 파트너교회연합회가 주최하고 총회제자훈련부와 한인목회강화협의회의 후원을 받아 개체 교회가 주관해 오고 있습니다. 특별히 예배, 강의, 워크숍, 소그룹 활동 및 주관하는 교회의 사역과 목회모델을 통해 다양한 사역들을 통해 배우고 도전 받으며 목회 네트워크를 넓혀 왔습니다.

올해는 시기적으로 다른 교회를 주관교회로 정해서 대회를 진행하기가 어려워 취소하고, 기도하면서 더 준비하여 여러분들을 2012년 전국지도자대회에서 만나려고 합니다. 널리 이해해 주시고 성원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012년 전국지도자대회는 로스앤젤레스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개최하려고 준비하고 있으니 위하여 기도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목사님의 2011년 목회와 사역 위에 하나님의 섭리와 축복이 늘 함께하고 큰 역사를 이루는 한 해가 되기를 기도합니다.

안명훈 목사, 파트너교회연합회 회장
김광기 목사, 총회제자훈련부

올린날: 2011년 2월 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source

2011년 전국지도자대회 취소 알림 서한(PDF 형식)

관련

사회적 관심
아틀란타 그레이스 연합 감리교회에서 열린 한반도 평화를 위한 원탁 회담에서 폐회 예배 중 대표들과 참석자들이 찬양을 부르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기독교대한감리회 미주자치연회 은희곤 감독, 뉴욕 플러싱 제일연합감교회 김정호 목사, 아틀란타 한인연합감리교회 김세환 목사, 연합감리교회 위스컨신 연회 정희수 감독. 사진 제공 마이크 두보스, UMNS.

원탁 회담, 한반도의 평화를 위한 긴급 제안

감리교회 주도로 모인 종교지도자들은 한반도의 70년의 분단을 끝내기 위한 노력이 시급함을 호소했다.
사회적 관심
전 미국 대통령 지미 카터가 아틀란타에 소재한 카터센터에서 열린 <한반도 평화를 위한 원탁 회담> 참석자들에게 환영사를 전하고 있다. 이 모임은 연합감리교회 세계선교부 주관으로 개최되었다. 사진 제공 마이크 두보스 UMNS

카터, 한국의 평화를 위한 노력을 치하하다

지미 카터 전 미 대통령이 아틀란타에서 열린 한반도 평화를 위한 원탁 회담 개막 연설에서 여러 감리교단 대표들과 에큐메니컬 단체들이 벌이는 평화 노력을 치하했다.
교단
한인총회의 선교총무인 류계환 목사(맨 왼쪽)와 총회장인 류재덕 목사(왼쪽 두번째)는 러시아의 에드워드 헤가이,  어퍼뉴욕 연회의 마크 웹, 텍사스 연회의 스캇 존스, 센츄럴텍사스 연회의 마이클 라우리, 알칸소 연회의 개리 뮬러 감독과 모임의 주선자 WCA 회장 보이에트 목사. 사진 김응선 목사, UMNS.

연합감리교 한인총회 총회장과 선교 총무, 웨슬리안언약연합의 입법 총회를 참관하다

11월 2-3일 사이에 아틀란타 근교의 마리에타에 소재한 마운트 베델 연합감리교회에서 웨슬리안언약연합(WCA)의 첫 번째 입법 총회가 열렸다. 한인총회의 류재덕 총회장과 류계환 선교총무가 참관자의 자격으로 그 모임을 참석하고, 또 그 모임에 온 5명의 감독들과 대화를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