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동북부연합회 목회자 가족 연합수련회 마쳐

연합감리교회 동북부연합회 수련회(회장: 이희문 목사)가 2015년 7월 13일(월) - 16일(목)까지 “함께 갑시다”라는 주제로 북부보스턴한인연합감리교회(North Andover, MA)에서 열렸다.

본 수련회는 UMC 소속인 이누가 선교사(과테말라), 유동윤 선교사(인도)와 KMC 소속인 배경식 선교사(케냐/탄자니아), 신정채 선교사(말레시아)가 참석하여 선교 현장의 이야기를 나누었으며, 특별히 한국에서 온 강사 이기철 목사(서울 응암감리교회 담임)는 본인이 목회 현장의 어려운 상황들을 오로지 말씀과 기도로 극복한 사례를 전해 주었다. “때로 목회에서 발생하는 문제들의 해결 방법은 사람을 만나 이야기 하는 것보다는 침묵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일 수 있다”라고 하였다. 이 목사는 예화보다는 말씀 중심의 교훈으로 참석한 이들이 오랜만에 신선한 은혜를 경험하는 귀한 시간을 가졌다.

화요일과 수요일 낮에는 가족들이 원하는 대로 대학교들 방문. 청교도 마을과 메이풀라워호 방문. 뉴햄프셔 및 메인 주의 해변가. 박물관. 미술관. 보스톤 관광으로 자유로운 시간을 가졌다.
수련회 기간 동안 북부보스톤한인연합감리교회(김용환 목사), 성요한한인연합감리교회(조상연 목사), 그린랜드교회(한상신 목사)의 성도들이 정성껏 준비하여 저녁식사를 접대 하였다.

금번 수련회는 처음으로 3박 4일 기간의 수련회를 가졌고 참석한 교역자들 중에 새로운 얼굴들이 많이 보였으며, 약 140명의 교역자 가족들과 선교사들 그리고 뉴잉글랜드 지역의 교역자들이 함께 어울려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일정은 아래와 같다.
13일(월) 저녁: 행 12:1-10 “저절로 되지 않습니다.” 성찬 집례: 한상신 목사, 박영미 목사
14일(화) 오전: 히 10:19-29 “예수의 피를 힘입어”, 저녁: 민 11:10-15 “혼자가 아닙니다.”
15일(수) 오전: 갈 1:10  “내가 구한 기쁨”, 저녁: 렘 31:7-14 “함께 갑시다”
16일(목) 오전: 요 21:15-18 “오직 사랑에 매어”
아침기도회 설교: 이희문 목사(화). 장재웅 목사(수). 정진욱 목사(목)

올린날: 2015년 7월 28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관련

선교
‘다양한 목소리, 한 믿음(Many Voices, One Faith)’은 연합감리교회 내 관심 있는 주제에 관한 신학적 관점을 공유하고, 오늘날 연합감리교인이 된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이해를 돕기 위한 포럼이다.

연합감리교인들, 그리스도를 중심에 두라

존 웨슬리라면 연합감리교인들에게 예수 그리스도와 그의 명령을 그들 삶의 중심에 두고, 분열케 하는 교만과 이데올로기에 저항하라고 할 것이다.
교회일치
방콕에서 7월 10일부터 12일까지 열린 한반도 에큐메니칼 포럼 참가자들이 기도하기 전에 손에 손을 잡고 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이홍정 목사(앞줄 왼쪽에서 두 번째)와 조선그리스도교련맹의 강명철 위원장(앞줄 왼쪽에서 세 번째). 사진 제공,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EFK포럼, 한반도에서 더 이상 전쟁은 없어야

세계교회협의회의 EFK포럼 참가자들은 한반도와 세계 평화를 위해, 새로운 대화를 향한 대안을 제시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사회적 관심
2018년 8월 와싱턴DC에서 열린 평화축제 참석자들이 전쟁상태 중단, 가족 상봉, 그리고 한반도의 평화를 위한 기도를 촉구하며 행진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회 뉴스.

미 하원 한반도 평화 지지 결의안 통과

미 하원이 2020회계연도 국방수권법안에 '외교를 통한 대북문제 해결과 한국전쟁의 공식 종식을 촉구하는 결의안'이 추가된 법안을 통과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