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등록안내

수신: 동남부 연합감리교회 개체교회 담임목회자
참조: 동남부 연합감리교회 개체교회 임원회장, 재정부장
제목: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등록안내

할렐루야, 동남부지역 목회자님과 임원회장님께 예수님의 이름으로 문안 드립니다.

동남부연합회에서는 매년 실시하는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를 아래와 같이 실시하면서 목회자님 가정을 초청합니다.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는 목회자들의 목회정보 교환과 가족들의 만남의 기회를 통해 함께 기도하고 격려함으로 ‘건강한 목회자 가정, 건강한 목회, 건강한 교회’ 세우기를 실천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처음으로 여름방학 기간을 이용해서 수련회를 개최합니다. 그 어느 때보다도 더 많은 가정이 참여할 예정입니다. 목회여정이 바쁘신 줄 알지만 재충전의 기회로 목회자님 가족을 초청하오니 꼭 참석하시기를 바랍니다.

임원회장님과 재정부장님께는 귀 교회의 목회자님 가정이 모두 참석하실 수 있도록 큰 협조와 지원을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기간: 2014년 7월 21일(월) – 23일(수)
              지역 교회탐방을 원하시는 분들은 24일(목) 하루 연장 가능합니다.
  • 장소: Virginia 지역 호텔과 와싱톤제일연합감리교회 (정성호 목사 시무)
              2730 Centerville Road, Herndon, VA 20171
              전화 571-643-0800 (교회), 703-589-6503 (정성호 목사 셀폰)
  • 참가등록비: $200 (7/21-23), 또는 $250 (7/21-24)
    1. 등록은 참가신청서와 함께 등록비 절반인 $100을 접수비로 미리 납부하셔야 하며 5월 31일까지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2. 자세한 내용은 첨부된 안내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3. 수표발행 (Pay To The Order): “SEJKUMC”
      보내실 곳: Korean UMC of LaGrange
                       (Attn: Pastor Daniel Kim)
                       401 Broad St.
                       LaGrange, GA 30240
  • 접수확인 및 문의: 백승린 목사 (813-777-6441, gilin89@hotmail.com)

감사합니다.
정성호 목사 (KUMC 동남부연합회 회장)

올린날: 2014년 5월 2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sources

2014년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일정과 안내

2014년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참가신청서

2014년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공문 원본

관련

교단
세인트루이스에서 있었던 2019년 연합감리교회 총회의 폐회 중 총회 대의원 호르헤 락워드와 베쓰 앤 쿡 목사가 서로를 안아주고 있다. 두 사람은 당시 교단 탈퇴안에 대한 토론에서 반대 의견을 개진하였다. 미국 내 연회들은 만약 개교회가 총회가 통과시킨 장정 하에서 교단을 탈퇴할 경우 얼마의 비용을 지불해야 하는지를 계산하고 있다. 사진 제공 마이크 드보스, UM News.

교단을 떠나는 교회는 막대한 비용을 감수해야

미국 내 연회들은 2019년 특별총회에서 통과된 법에 따라 개교회가 교단을 탈퇴할 경우 교회가 지불해야 할 금액을 계산하고 있다. 적지 않은 비용을 감당하게 될 것이다.
선교
박희로 목사가 2018년 7월 하와이 그리스도연합감리교회에서 열린 오하나 총회에서 설교하고 있는 모습. 박 목사는 인터뷰에서 “우리의 소명이자 우리가 하나님과 맺은 언약은, 그럼에도 불구하고(in spite of) 누군가를 사랑하기로 한 것이다.”라고 말했다. 사진 김응선 목사, UM News.

어떤 상황에도 불구하고, 사랑하기로

박희로 목사는 여성 목회자와 타인종 목회자들의 목회가 풍성해지고, 목회자 가정이 행복해지고, 회중으로부터 제대로 보살핌을 받으며, 인정받는 목회를 하도록 돕고 싶다고 말한다.
교단
황인숙 목사는 일리노이 그레이트리버스연회의 정회원 목사로, 30년 동안 지역 교회의 목사와 감리사로 섬기다가 2018년에 일리노이주 카본데일의 그레이스연합감리교회에서 은퇴했다. 사진 제공 황인숙 목사.

우리는 장벽을 무너뜨리며, 다리를 놓으라고 부름 받은 존재

우리는 목소리를 낼 수 없는 사람들의 목소리가 되어야 한다. 우리는 모두 배척받는 사람들과 연대하고, 장벽을 무너 뜨리며, 다리를 놓으라고 부름 받은 존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