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등록안내

수신: 동남부 연합감리교회 개체교회 담임목회자
참조: 동남부 연합감리교회 개체교회 임원회장, 재정부장
제목: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등록안내

할렐루야, 동남부지역 목회자님과 임원회장님께 예수님의 이름으로 문안 드립니다.

동남부연합회에서는 매년 실시하는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를 아래와 같이 실시하면서 목회자님 가정을 초청합니다.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는 목회자들의 목회정보 교환과 가족들의 만남의 기회를 통해 함께 기도하고 격려함으로 ‘건강한 목회자 가정, 건강한 목회, 건강한 교회’ 세우기를 실천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처음으로 여름방학 기간을 이용해서 수련회를 개최합니다. 그 어느 때보다도 더 많은 가정이 참여할 예정입니다. 목회여정이 바쁘신 줄 알지만 재충전의 기회로 목회자님 가족을 초청하오니 꼭 참석하시기를 바랍니다.

임원회장님과 재정부장님께는 귀 교회의 목회자님 가정이 모두 참석하실 수 있도록 큰 협조와 지원을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기간: 2014년 7월 21일(월) – 23일(수)
              지역 교회탐방을 원하시는 분들은 24일(목) 하루 연장 가능합니다.
  • 장소: Virginia 지역 호텔과 와싱톤제일연합감리교회 (정성호 목사 시무)
              2730 Centerville Road, Herndon, VA 20171
              전화 571-643-0800 (교회), 703-589-6503 (정성호 목사 셀폰)
  • 참가등록비: $200 (7/21-23), 또는 $250 (7/21-24)
    1. 등록은 참가신청서와 함께 등록비 절반인 $100을 접수비로 미리 납부하셔야 하며 5월 31일까지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2. 자세한 내용은 첨부된 안내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3. 수표발행 (Pay To The Order): “SEJKUMC”
      보내실 곳: Korean UMC of LaGrange
                       (Attn: Pastor Daniel Kim)
                       401 Broad St.
                       LaGrange, GA 30240
  • 접수확인 및 문의: 백승린 목사 (813-777-6441, gilin89@hotmail.com)

감사합니다.
정성호 목사 (KUMC 동남부연합회 회장)

올린날: 2014년 5월 2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sources

2014년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일정과 안내

2014년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참가신청서

2014년 동남부 목회자가족 연합수련회 공문 원본

다문화 섬김
이성호 목사(뒷줄 오른쪽 끝)가 교인들과 점심을 함께한 후. 사진 제공, 이성호 목사.

타인종 목회를 CRCC Ministry Network라고 부르자

아브람이 아브라함이 되어 열방의 아버지 되었고, 사래가 사라가 되어 열방의 어머니 되었으며, 야곱이 이스라엘이 되어 하나님과 씨름하는 자가 되었듯이, 다양한 목회를 하는 한국계 목회자들도 이름을 바꾸고 교단의 주역이 되고 미국의 주축이 되기를 바라며 이 제안을 드린다.
사회적 관심
<한반도 평화, 통일 및 개발과 협력을 위한 에큐메니칼 포럼(EFK)> 실행위원회에 참석한 사람들. 사진 제공,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남북 교회 대표들 한반도 평화의 불씨를 살리려 노력

2019년 12월 2-3일 중국 선양에서 세계교회협의회(WCC)의 <한반도 평화, 통일 및 개발과 협력을 위한 에큐메니칼 포럼>의 실행위원회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와 조선그리스도련맹(KCF) 대표단과 WCC의 EFK 실행위원들이 참석하여 한반도 평화를 논의했다.
교단
독일의 하랄드 루커트(Harald Rückert) 감독은 “해외지역총회 감독들은 미국지역총회를 만들자는 안을 장려하고 적극적으로 지지하기로 했다.”라고 11월 3-6일 열린 총감독회의가 끝날 무렵 이를 발표했다. 사진, 샘 하지스, 연합감리교뉴스.

해외지역총회 감독들 <미국지역총회>안 지지 선언

아프리카와 유럽 그리고 필리핀의 감독들이 미국 내 문제를 다루기 위한 미국지역총회를 만들자는 안건을 공개적으로 지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