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기는사람들’ 교회 광고의 기회

존경하는 목사님들께,

저희 '섬기는사람들'에서는 교회 광고를 통해 섬기시는 교회를 홍보하고 좋은 사역은 함께 나눌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일반 광고와는 다르게 교회에는 광고 할인혜택을 드리고 있습니다. 올해 한인교회 광고는 3개 교회가 예약을 하였지만, 아직 3/4, 5/6, 7/8 호에는 교회광고 예약이 없어 교회 광고를 낼 수 있는 기회가 있습니다.

www.KoreanUMC.org/UMIS를 방문하시면 지난 호를 보실 수 있고, 섬기는사람들에 실린 여러 교회의 광고도 보실 수 있습니다. 우측 칼럼에 광고료 안내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교회광고 비용은 $350불이 됩니다. 광고한 교회에는 일년 동안 잡지 20부를 무료로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참고로 전면광고료는 600-650불입니다.

관심 있으시면 이메일 kumc@umcom.org로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김광기 목사 드림
섬기는사람들 편집국장

올린날: 2010년 9월 1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섬기는사람들 2010년 9/10월호

관련

교단
애나 블레델 목사와 알렉스 실바 사우토 목사가 <미래를 향한 우리의 운동: Our Movement Forward>의 집회에서 성만찬을 집례하고 있다. 이 운동은 소외된 유색 인종과 성소수자의 목소리를 반영하기 위한 새로운 운동을 연합감리교회에서 시작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 제공 해더 한, UM News.

보다 열린 감리교회를 향한 움직임

350여명의 연합감리교인들은 5월 17-18일 미네소타주 미네아폴리스의 레이크해리엇교회에서 모임을 갖고, 그동안 소외되어 온 유색 인종과 성소수자의 목소리를 반영하기 위한 운동을 시작했다
선교
이두수 목사가 사격 훈련 중인 군인들과 함께 재의 수요일 예배를 드리고 있다. 사진 제공 이두수 목사.

군목, 또 다른 선택, 또 다른 소명 1

차별당하는 혼혈 아이들과 군인 가정을 위해 삶의 계획을 세워가겠다고 다짐했던 나는, 군목을 통해 그 싹을 틔우고 있다.
사회적 관심
사진제공 루이스 하인의 전국아동노동위원회 컬렉션, 미국 국회도서관

연합감리교회 사회원칙의 유래

사회원칙의 전신이 되는 감리교 사회신경은 수백만 명 노동자의 노동 착취에 대한 우려를 표하기 위해 시작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