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기는사람들’ 교회 광고의 기회

존경하는 목사님들께,

저희 '섬기는사람들'에서는 교회 광고를 통해 섬기시는 교회를 홍보하고 좋은 사역은 함께 나눌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일반 광고와는 다르게 교회에는 광고 할인혜택을 드리고 있습니다. 올해 한인교회 광고는 3개 교회가 예약을 하였지만, 아직 3/4, 5/6, 7/8 호에는 교회광고 예약이 없어 교회 광고를 낼 수 있는 기회가 있습니다.

www.KoreanUMC.org/UMIS를 방문하시면 지난 호를 보실 수 있고, 섬기는사람들에 실린 여러 교회의 광고도 보실 수 있습니다. 우측 칼럼에 광고료 안내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교회광고 비용은 $350불이 됩니다. 광고한 교회에는 일년 동안 잡지 20부를 무료로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참고로 전면광고료는 600-650불입니다.

관심 있으시면 이메일 kumc@umcom.org로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김광기 목사 드림
섬기는사람들 편집국장

올린날: 2010년 9월 1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섬기는사람들 2010년 9/10월호

관련

교단
2018년 10월 19일, 조영진 감독이 LA 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회장단과 한인 감독들과의 대화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UMNS)

조영진 감독이 2019년 특별총회를 마치고 친구에게 보낸 편지

우리가 겸손한 마음으로, 하나님 앞에서 우리의 마음 우리의 생각을 비우고, 하나님의 길이 어디에 있는지 함께 기도하면서 분별한다면, 우리는 새로운 미래의 문을 열게 될 것입니다.
교단
김평안 목사와 화이트피쉬베이 연합감리교회 사역자들, 사진 제공 화이트피쉬 연합감리교회

특별총회와 나의 신앙고백

저는, 그리스도의 사람이라고, 그리스도를 사랑한다고 고백하는 사람들이 모든 이를 환대하는 연합감리교회가 되기를 소망하며 기도하겠습니다.
교단
연합감리교회 2019년 특별총회 개회예배 광경. 사진 케이트 베리, UMNS.

2019 특별총회에서 부적격자 투표에 관한 논란

총회 진행을 맡았던 총회위원회는 연합감리교회의 최고 입법기구인 총회에서 부적격자가 투표권을 행사했는지 조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