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기는사람들’ 교회 광고의 기회

존경하는 목사님들께,

저희 '섬기는사람들'에서는 교회 광고를 통해 섬기시는 교회를 홍보하고 좋은 사역은 함께 나눌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일반 광고와는 다르게 교회에는 광고 할인혜택을 드리고 있습니다. 올해 한인교회 광고는 3개 교회가 예약을 하였지만, 아직 3/4, 5/6, 7/8 호에는 교회광고 예약이 없어 교회 광고를 낼 수 있는 기회가 있습니다.

www.KoreanUMC.org/UMIS를 방문하시면 지난 호를 보실 수 있고, 섬기는사람들에 실린 여러 교회의 광고도 보실 수 있습니다. 우측 칼럼에 광고료 안내도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교회광고 비용은 $350불이 됩니다. 광고한 교회에는 일년 동안 잡지 20부를 무료로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참고로 전면광고료는 600-650불입니다.

관심 있으시면 이메일 kumc@umcom.org로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김광기 목사 드림
섬기는사람들 편집국장

올린날: 2010년 9월 13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섬기는사람들 2010년 9/10월호

관련

사회적 관심
아틀란타 그레이스 연합 감리교회에서 열린 한반도 평화를 위한 원탁 회담에서 폐회 예배 중 대표들과 참석자들이 찬양을 부르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기독교대한감리회 미주자치연회 은희곤 감독, 뉴욕 플러싱 제일연합감교회 김정호 목사, 아틀란타 한인연합감리교회 김세환 목사, 연합감리교회 위스컨신 연회 정희수 감독. 사진 제공 마이크 두보스, UMNS.

원탁 회담, 한반도의 평화를 위한 긴급 제안

감리교회 주도로 모인 종교지도자들은 한반도의 70년의 분단을 끝내기 위한 노력이 시급함을 호소했다.
사회적 관심
전 미국 대통령 지미 카터가 아틀란타에 소재한 카터센터에서 열린 <한반도 평화를 위한 원탁 회담> 참석자들에게 환영사를 전하고 있다. 이 모임은 연합감리교회 세계선교부 주관으로 개최되었다. 사진 제공 마이크 두보스 UMNS

카터, 한국의 평화를 위한 노력을 치하하다

지미 카터 전 미 대통령이 아틀란타에서 열린 한반도 평화를 위한 원탁 회담 개막 연설에서 여러 감리교단 대표들과 에큐메니컬 단체들이 벌이는 평화 노력을 치하했다.
교단
한인총회의 선교총무인 류계환 목사(맨 왼쪽)와 총회장인 류재덕 목사(왼쪽 두번째)는 러시아의 에드워드 헤가이,  어퍼뉴욕 연회의 마크 웹, 텍사스 연회의 스캇 존스, 센츄럴텍사스 연회의 마이클 라우리, 알칸소 연회의 개리 뮬러 감독과 모임의 주선자 WCA 회장 보이에트 목사. 사진 김응선 목사, UMNS.

연합감리교 한인총회 총회장과 선교 총무, 웨슬리안언약연합의 입법 총회를 참관하다

11월 2-3일 사이에 아틀란타 근교의 마리에타에 소재한 마운트 베델 연합감리교회에서 웨슬리안언약연합(WCA)의 첫 번째 입법 총회가 열렸다. 한인총회의 류재덕 총회장과 류계환 선교총무가 참관자의 자격으로 그 모임을 참석하고, 또 그 모임에 온 5명의 감독들과 대화를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