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문화가정 전국협의회 목회자 모임

존경하는 한인연합감리교회 이중문화가정전국협의회 회원 교회, 목회자 여러분, 2011년 새해를 맞이하여 교회와 여러분의 사역 위에 하나님의 은혜가 풍성하시길 기원 드립니다.

2011년 이중문화가정전국협의회 평신도 영성훈련이 9월 20-23일 콜로라도 스프링스에서 열립니다. 이를 위해 총회 여러 기관에 지원을 요청할 계획이며, 목회자 모임을 가질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한인총회가 열리는 4월 워싱톤에서 열릴 목-금 1박 2일로 이가전 모임을 가지게 됩니다. 이중문화가정사역에 관심을 가진 교회와 목회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 드립니다.

이중문화가정 전국협의회 모임

날짜: 2011년 4월 28일(목) - 29일(금)
(목요일 오후부터 금요일 오전까지, 숙식은 이가전에서 준비합니다)

장소: 와싱톤한인교회

한인총회 일정이 마치는 대로 바로 모일 예정입니다. 참석하실 목회자들은 미리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문의: 박용규 목사 pyk310@hotmail.com, 전화 253-228-0882

자료제공: 이중문화가정 전국협의회 회장 박용규 목사
올린날: 2011년 2월 7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이중문화가정교회 전국협의회 평신도 영성훈련

관련

교단
텍사스연회(휴스턴) 첫날인, 2019년 5월 27일 예배 광경. 사진 출처, 텍사스연회 페이스북.

텍사스 5개 연회 WCA에 경고음을 날리다

보수적인 중남부지역총회에 속한 텍사스의 5개 연회의 선거가 WCA의 참패로 마무리되었다.
교단
토마스 램브렉트 목사가 2018년 11월 아틀란타 근교의 베델연합감리교회에서 열린 웨슬리언약협회 모임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UM News.

WCA, 전통주의자들이 2020 총회 대의원의 과반수를 확보했다고 주장

미국 내 <전통주의 플랜>을 지지하는 보수적인 대의원의 수는 세인트루이스 총회보다 15% 감소했지만, 아프리카, 필리핀 그리고 동유럽의 대의원을 합하면 2020 총회 대의원의 과반수를 확보하기에는 충분하다고 토마스 램브렉트는 주장한다.
개체교회
제자사역부는 소수민족인종기금을 최고 1만 불까지 지원한다. 신청 마감일은 9월 10일이다. 출처 https://ypm-umc.fluidreview.com/

소수민족인종 교회 사역기금 신청

제자사역부에서는 최고 1만 불까지 리더쉽 훈련과 소그룹, 예배, 청지기 사역, 영성훈련 등을 위해 사용할 수 있도록 소수민족인종 교회에 기금을 제공한다. 신청 마감일은 9월 10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