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문화가정 전국협의회 목회자 모임

존경하는 한인연합감리교회 이중문화가정전국협의회 회원 교회, 목회자 여러분, 2011년 새해를 맞이하여 교회와 여러분의 사역 위에 하나님의 은혜가 풍성하시길 기원 드립니다.

2011년 이중문화가정전국협의회 평신도 영성훈련이 9월 20-23일 콜로라도 스프링스에서 열립니다. 이를 위해 총회 여러 기관에 지원을 요청할 계획이며, 목회자 모임을 가질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한인총회가 열리는 4월 워싱톤에서 열릴 목-금 1박 2일로 이가전 모임을 가지게 됩니다. 이중문화가정사역에 관심을 가진 교회와 목회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 드립니다.

이중문화가정 전국협의회 모임

날짜: 2011년 4월 28일(목) - 29일(금)
(목요일 오후부터 금요일 오전까지, 숙식은 이가전에서 준비합니다)

장소: 와싱톤한인교회

한인총회 일정이 마치는 대로 바로 모일 예정입니다. 참석하실 목회자들은 미리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문의: 박용규 목사 pyk310@hotmail.com, 전화 253-228-0882

자료제공: 이중문화가정 전국협의회 회장 박용규 목사
올린날: 2011년 2월 7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Related Articles

이중문화가정교회 전국협의회 평신도 영성훈련

관련

신앙 간증
김선중 목사(오른쪽)와 정희수 감독이 2018년 12월 대강절 첫 주일을 함께 했다. 사진 제공 김선중 목사.

누가 내 예수를 훔쳐갔는가?

십자가에서 보여주신 하나님의 “함께 고통받는 사랑” 그리고 부활을 통해 확증된 그 사랑에 사로잡힌다면, 생명을 품어내는 사랑의 삶을 사는 것도 가능할 것입니다.
교단
2018년 7월 시카고에서 열린 한인총회 중앙위원회와 대안위원회의 연석회의 모습. 사진 김응선 목사, UMNS.

연대사역협회의 미국총회 제안과 한인공동체 한인총회의 구조 변화 요구

연대사역협의회는 미국총회(US Central Conference)를 요구하는 안건을 2020년 총회에 제출하기로 의결했다. 한인총회 역시 새로운 구조와 조직을 요구받고 있다.
개체교회
시카고 플라스키 노인 아파트에 거주하는 평균 연령 80세의 한인들로 구성된 하모니카 합주단이 Englewood-Rust UMC Choir Music Festival에서 공연 후 교인들과 자리를 함께 했다. 사진 제공 그레이스 오 목사, 잉글우드 러스트 연합감리교회.

나의 걸음을 인도하는 자

잉글우드-러스트교회로 파송 받은 후, 나는 교회와 교인들에게 희생과 사랑을 다짐하였는데, 섬김과 사랑을 받은 사람은 바로 나 자신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