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이렇게 말한다’ 코너에 여러분의 의견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내쉬빌 공보부에서 인사 드리며 주님의 은총이 함께 하시기를 기도합니다.

'섬기는사람들' 잡지 '나는 이렇게 말한다' 코너에 여러분의 의견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백제한이 있지만 가능한 많은 분들의 목소리를 담고자 하오니 아래 주제 중 하나를 선택해50 Words (다섯 줄) 이내로 6월 20일까지 의견을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왕따 문제 어떻게 할까?'
• '예배, 이것 만은 바꿨으면'
• '자녀와 이런 시간 꼭 가지세요(Paternal/Maternal Bucket List)'

왕따 문제에 대한 경험이나 사례를 통해 크리스천과 교회가 어떻게 이 문제를 대처하고 해결해 갈 수 있는지,
예배 순서나 형식에서 바꿨으면 하는 것 또는 꼭 넣었으면 하는 것은 무엇인지,
아버지, 어머니, 혹은 부모로서 자녀를 위해 꼭 해주어야 할 것 또는 자녀와 함께 꼭 해야 할 것은 무엇이 있는지?

물음에 대해 함께 고민하며 해결의 실마리를 찾고 도전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예를 들면 왕따 문제는 유스그룹을 통해 어떤 사역이나 프로그램을 만들 수 있고, Paternal/Maternal Bucket List 같은 경우는 부모자녀 관계를 돈독히 하기 위해 아이들과 캠핑을 떠나든지 운동을 가르친다든지 하는 것들을 생각할 수 있겠지요.

내용을 보내실 때, 이름, 교회, 거주지(City & State)도 같이 보내주세요.

오늘도 주님의 은혜와 평화가 함께 하시길 바랍니다.

섬기는사람들 편집인
김광기 목사 드림

올린날: 2010년 6월 16일 연합감리교회 공보부 TN
 

관련

교단
정희수 감독이 4월 8일 애틀란타 에모리대학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감리교 세계선교 200주년 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UMNS.

은혜로 가득 찬 연합감리교회를 위하여

지난 3월 8-9일, 연합감리교 몽족 전국지도자대회에서 정희수 감독이 발표한 특별총회 이후 연합감리교회의 미래와 성소수자에 대한 신학적 이해를 돕고자 하는 글이다.
사법위원회
티모시 브러스터 목사가 2월 특별총회장에서 중앙텍사스연회의 동료 대의원들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 제공 : J. Vance Morton, 중앙텍사스연회.

사법위원회, 2019 총회 결정의 합헌 여부를 가린다

사법위원회는 4월 23-26일 일리노이주 에반스톤에서, 지난 2월 특별총회에서 통과시킨 입법안의 합헌성 여부를 검토한다.
교단
칼팩연회는 2019년 특별총회에 대한 개교회 저항의 뜻으로 선교분담금을 보류하거나 재지정할 수 있도록 대안을 제시했다. 사진 케이티 베리, UMNS.

칼팩연회 선교분담금(apportionment)의 대안을 제시하다

칼팩연회는 2019년 특별총회에 대한 개교회 저항의 뜻으로 선교분담금을 보류하거나 재지정할 수 있도록 대안을 제시했다.